기업별

정치·사회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4만 명대로 늘어, 인도 5만 명대로 급증
신재희 기자  JaeheeShin@businesspost.co.kr  |  2021-08-25 09:55: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4만 명대로 늘었다. 인도에서는 하루 만에 신규 확진자가 4배 이상 늘었다.

글로벌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미국에서 24일(이하 현지시각) 신규 확진자는 14만4435명, 사망자는 1130명 발생했다. 전날 11만5080명에서 2만9355명 늘었다.
 
▲ 미국 시민들이 8월3일 워싱턴DC 시내에서 마스크를 쓴 채로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시각 25일 오전 9시32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896만5741명 누적 사망자는 64만8126명으로 집계됐다.

인도(인구 13억9천만 명)에서 신규 확진자는 5만1016명, 사망자는 737명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3251만1370명, 누적 사망자는 43만5788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수가 24일 1만1385명에 비해 급격히 늘었다.

브라질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3만1천 명대로 확인됐다.

브라질(인구 2억1414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3만1014명, 사망자는 885명으로 조사됐다. 브라질의 누적 확진자는 2061만5008명, 누적 사망자는 57만5829명이다.

영국(인구 6826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3만838명, 사망자는 174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655만5200명, 누적 사망자는 13만1854명이다. 영국은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활동을 사실상 중단했다.

프랑스(인구 6542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4853명, 사망자는 153명으로 조사됐다.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664만9630명, 누적 사망자는 11만3572명이다.

이탈리아(인구 6037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6076명, 사망자는 60명으로 나타났다. 누적 확진자는 449만4857명, 누적 사망자는 12만8855명이다.

터키(인구 8530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1만9191명, 사망자는 230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625만3711명 누적 사망자는 5만4995명이다.

러시아(1억4600만 명)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 1만8833명, 사망자 794명이 발생했다. 누적 확진자는 678만5374명, 누적 사망자는 17만7614명이다.

코로나19 확진자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25일 한국시각 오전 9시32분 기준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억1394만6287명, 누적 사망자는 446만3877명으로 집계됐다. 완치 판정을 받은 사람은 1억9143만7470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신재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오아시스 풀필먼트센터 가동 눈앞, 김영준 기업가치 높일 디딤돌
·  정몽원 한라그룹 미래차시대 맞춰 '리셋', 만도 매출 정체 탈출 기대
·  드림어스컴퍼니 음원사업 정체, 이기영 팬덤사업에서 돌파구 찾아
·  경계현 삼성전자 반도체 초격차 지킬 주역으로, 기술중심 인정받아 발탁
·  KB금융 61년생 부회장 3인체제로 가나, KB국민카드 이동철 거취 주목
·  한종희 삼성전자 세트 간판으로, 완제품 위기 ‘프리미엄 DNA’ 로 넘는다
·  오스코텍 먹는 백혈병 신약 미국임상 속도, 윤태영 기술수출 앞으로
·  [오늘Who] 정현호 삼성전자 부회장 승진, 컨트롤타워 새 모델 만드나
·  삼성SDI 새 대표에 재무에 강한 최윤호, 배터리 공격적 투자 짊어져
·  컬러강판 1위 동국제강 미국 유럽 가야 한다, 장세욱 투자 본격화 태세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