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삼성디스플레이, 소비전력을 25% 더 낮춘 올레드패널 개발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21-08-16 17:24:1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디스플레이가 소비전력을 25% 낮춘 올레드(OLED)패널을 개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디스플레이의 핵심소재인 편광판 대신 외광반사를 막아주는 패널 적층구조 방식을 통해 빛 투과율을 높임으로써 올레드패널의 소비전력을 최대 25%까지 절감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 삼성디스플레이의 새로운 올레드패널 기술 브랜드 'Eco²OLED™'.

일반적으로 빛은 편광판을 통과하면 밝기가 50% 이상 감소해 광 효율이 떨어지는 특성이 있다.

디스플레이업계는 편광판의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해왔는데 삼성디스플레이는 업계 최초로 편광판 기능을 내재화하면서 광 효율을 높인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 기술을 ‘에코스퀘어올레드(Eco²OLED™)’로 브랜드화하고 최근 한국과 미국, 영국, 중국, 일본 등 7개 국가에서 상표출원을 마쳤다.

에코스퀘어올레드는 낮은 소비전력(Efficient power Consumption)과 더불어 플라스틱 소재 부품 사용을 줄인 친환경(Eco friendly Component) 부품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에코스퀘어올레드 기술은 최근 공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Z폴드3’의 폴더블 디스플레이에 최초로 적용됐으며 카메라모듈을 패널 하단에 배치하는 기술인 UPC(Under Panel Camera) 구현에도 기여했다.

김성철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사업부장 사장은 “Eco²OLED는 올레드패널의 기본구조를 바꿔 패널의 광 효율을 높이고 소비전력까지 향상한 획기적 기술이다”며 “혁신적 구동기술과 유기재료 최적화로 패널의 소비전력을 줄이는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교촌에프앤비 가격인상 외식물가상승 불붙이나, 소진세 낮은 주가 주목
·  서울주택도시공사 반값 아파트 첫걸음 삐걱, 김헌동 앞길도 첩첩산중
·  KB금융 주식비중 더 늘리는 외국인, 윤종규 ESG 확대행보 평가
·  삼성전자 갤럭시S22 울트라가 노트 완벽 대체, 노태문 폴더블 더 집중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반도체 미세공정 핵심 EUV장비 확보에 매달려
·  신세계 인수합병과 온라인 전문가 포진, 정유경 큰 변화 향한 전열 정비
·  쏠리드 이통3사의 5G투자 확대에 무선중계기 수혜, 정준 흑자 바라봐
·  포스코케미칼 배터리소재 갈 길 남아, 민경준 재신임 받아 내년도 맡나
·  하림지주 지배구조 개편해 물류단지 서둘러, 김홍국 소액주주 반발 직면
·  저비용항공사 비행기 세워두기보다 낫다, 출형경쟁 하며 버티기 안간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