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사회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2223명으로 역대 최대, 수도권만 1405명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2021-08-11 10:55:0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2223명으로 역대 최대, 수도권만 1405명
▲ 11일 0시 기준 시도별 확진자 현황(해외유입 포함). <중앙방역대책본부>
국내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2223명으로 최초 발병 이후 최대치를 보였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1일 0시 기준 코로나19 국내 하루 신규 확진자가 2223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10일(1537명)보다 686명 늘었다.

이날 집계된 확진자는 직전 최다기록인 1895명(7월28일)보다도 328명 많다.

하루 확진자는 지난 7월7일(1212명)부터 36일째 네 자릿수를 이어가고 있다.

누적 확진자는 21만6206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2223명 가운데 국내 발생은 2145명, 해외유입 사례는 78명이다.

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서울 650명, 경기 648명, 인천 107명 등 1405명이다.

비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경남 139명, 부산 125명, 충남 84명, 대구·경북 각각 66명, 충북 54명, 울산 48명, 대전 42명, 전북·제주 각각 28명, 강원 19명, 전남 16명, 세종 8명 등이다.

해외유입 사례 78명 가운데 검역단계에서 확인된 확진자는 27명, 지역사회에서 확인된 확진자는 51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는 9명 추가돼 2135명으로 늘었다.

완치돼 격리 해제된 사람은 1983명 늘어 18만9506명,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239명 늘어난 2만4326명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 같은 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인기기사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삼성전자와 논의 앞둔 ARM '중립성' 강조, “우리는 반도체업계 스위스” 김용원 기자
르노코리아 QM6 후속모델 시급, 토레스 스포티지에 밀려 위상 흔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