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청와대 “광복절에 ‘봉오동 전투’ 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  2021-08-12 16:29:2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광복절인 15일에 홍범도 장군의 유해가 봉환된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12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광복절을 맞아 홍 장군의 유해 봉환이 이뤄진다는 사실과 함께 카심 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이 16일 1박2일 일정으로 한국을 국빈 방문해 17일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문 대통령은 홍 장군의 유해 봉환을 위해 14일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을 특사로 하는 특사단을 카자흐스탄에 파견한다.

특사단에는 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 이사장인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배우 조진웅씨가 포함됐다.

홍 장군의 유해는 15일 저녁 한국에 도착하며 16~17일 이틀 동안 국민 추모 기간을 거쳐 18일 대전현충원에 안장된다.

유해 봉환은 16~17일 카심 조마르트 토카예프 대통령의 국빈방한에 맞춰 성사됐다. 홍 장군의 유해는 현재 카자흐스탄 크즐오르다에 안장돼 있다.

문 대통령은 2019년 4월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했을 때 홍 장군의 유해 봉환을 요청했다. 이후 카자흐스탄 정부가 협조하겠다고 약속한 뒤 두 나라가 실무협의를 진행해 왔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6월 봉오동전투 전승 100주년을 맞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게시글을 통해 “독립군을 기리는 일은 국가의 책무”라며 “코로나19 때문에 늦어졌지만 이역만리 카자흐스탄에 잠들어 있는 홍범도 장군의 유해를 조국으로 모셔와 독립운동의 뜻을 기리고 최고의 예우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홍 장군은 1920년 최진동 장군과 함께 독립군을 이끌고 봉오동 골짜기에서 일본 월강추격대와 싸워 무장독립운동사에 남을 승리를 거뒀다. 이 싸움은 독립투쟁 최초의 전면전이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재명 파격으로 정권교체 여론과 싸워, 반짝효과 넘어설 내용이 열쇠
·  윤석열은 왜 이준석과 함께 가지 못할까, 뿌리는 결국 윤석열 스타일
·  이동걸 "쌍용차 지원은 사업계획 타당해야" "HMM 지분 점진적 매각"
·  롯데 식품계열사 총괄 재신임받은 이영구, 롯데제과 1위 탈환 칼 갈아
·  인천공항 정상화 오미크론에 다시 안갯속, 김경욱 면세점 입찰시기 고심
·  HMM 코로나19 변이에 해운운임 강세로, 배재훈 배당 약속 힘받아
·  한온시스템 일본에 넘어가나, 정재욱 현대위아 공조부품 자체개발 막중
·  우리금융 금감원 종합감사에 인사 미뤄지나, 계열사 대표 인사에 변수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생산중단 길어지나, 이수일 실적부진도 가중
·  삼성전자 첫 여성사장으로 이영희 승진하나, 인사제도 변화 맞춰 시선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