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신한은행, 한국서비스품질지수에서 5년 연속 은행 1위
최석철 기자  esdolsoi@businesspost.co.kr  |  2018-07-04 17:29:1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김성우 신한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 부행장(왼쪽)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이 4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 한국서비스품질지수 인증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한은행>
신한은행이 한국 서비스품질지수 조사에서 5년 연속 은행부문 1위에 뽑혔다.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8 한국 서비스품질지수(KS-SQI: Korean Standard Service Quality Index)’에서 5년 연속 은행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17번째 은행부문 1위를 차지했다.

한국 서비스품질지수(KS-SQI)는 2000년부터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학교 경영연구소가 기업의 제품과 서비스를 구매해본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 품질을 두고 만족 정도를 조사해 발표하는 서비스 품질 조사다.

신한은행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고객별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직원의 고객지향성과 전문성, 서비스 품질 등을 놓고 끊임없이 개선 활동을 펼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 디지털창구 강화와 챗봇, 신한쏠(SOL) 출시, 빅데이터 등 디지털 시스템을 혁신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 고 객중심의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한 점도 긍정적 요인으로 꼽혔다.

위성호 신한은행장은 “고객과 이로움을 나누어 성공의 꿈을 함께 완성해나가는 것이 신한은행이 만들어가는 미래”라며 “이를 위해 기존의 모든 것을 고객 중심으로 과감하게 개선하는 '업(業)의 재정의(Redefine)'를 통해 차별적 고객 가치를 만드는 은행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에너지솔루션 '따상' 실패에도 진기록 풍성, 주가 상승 기대감 유효
·  산업은행 회장 이동걸, 에디슨모터스 두고 "쌍용차 차입매수 의심"
·  코로나19 진단검사도 '내돈내검'? 오미크론 확산에 유료화될지 주목
·  현대엔지니어링 공모주 흥행 빨간불, 건설사 상장에 시장 싸늘한 이유
·  쿠팡 현금 이르면 3년 안에 바닥, 강한승 흑자구조 만들 묘책 있나
·  LG전자 전장사업 흑자전환 갈 길 멀어, 반도체 공급부족에 경쟁 치열
·  대우건설 올해 화두 수익성, 백정완 취임 첫해 영업이익 최대기록 도전
·  정의선, 올해 현대차그룹 비주력 계열사 주식 매각으로 얼마나 버나
·  '공모주 지존' LG엔솔 기업공개, '범접불가' 기록과 과제 함께 남겨
·  삼성전자 메모리반도체 투자 줄인다, 올해 파운드리 '올인' 가능성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