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서울 동작을 민주당 이수진 48.5%, 통합당 나경원 36.6%에 앞서
이상호 기자  sangho@businesspost.co.kr  |  2020-03-31 12:30:4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서울 동작을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후보가 미래통합당 나경원 후보를 오차범위 이상으로 앞서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의 여론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서울 동작을에서 총선 후보 지지율은 이 후보 48.5%, 나 후보 36.6%로 집계됐다.
 
▲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후보(왼쪽)과 미래통합당 나경원 후보.

세대별 지지율을 살펴보면 이 후보는 60대 이상을 제외하고 모든 세대에서 나 후보에 우세를 보였다.

이 후보와 나 후보의 세대별 지지율을 비교하면 20대 이하 44.0% 대 23.7%, 30대 46.9% 대 34.0%, 40대 64.6% 대 22.9%, 50대 51.8% 대 42.7%, 60대 이상 40.8% 대 54.2% 등이다.

지지후보와 관계없이 누가 당선될 것 같은지 묻는 조사에서는 이 후보 40.9%, 나 후보 44.3%로 두 후보가 오차범위 안에서 경합했다.

서울 동작을에서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 44.6%, 통합당 28.0%, 정의당 6.3%, 국민의당 4.8% 등이다.

비례대표 정당 투표 지지도는 더불어시민당 22.0%, 미래한국당 22.2%, 열린민주당 10.3%, 정의당 10.0%, 국민의당 6.5%, 부동층 23.6%로 집계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MBC 의뢰로 28일부터 29일까지 실시됐다. 조사대상인 서울 동작을의 만 18세 이상 남녀 503명이 응답했다. 응답률은 17.1%,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4.4%포인트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서울교육청, 고1 무상교육 올해 2학기부터 앞당겨 시행하기로
·  GS칼텍스, 서울 강동구에 수소 충전도 가능한 종합충전소 운영
·  서울주택도시공사 송파구와 공유지 활용 맞손, 김세용 "복지 실현"
·  쿠팡 물류센터 코로나19 확진 속출, 부천시 '사회적 거리두기' 전환
·  서울과 경기 경북지역 450개 학교 27일 등교 연기, 원격수업 전환
·  공공의대 설립 내건 박원순, 의료계와 전북 반대 잠재울 정치력이 열쇠
·  서울 아파트값 9주째 떨어져, 급매물 소화 마무리 돼 하락폭 축소
·  에어서울 김포~제주 노선 수요일 특가 할인판매, 편도 5900원부터
·  미래에셋대우, 서울 소재 우수중소기업에 금융교육과 상담 지원
·  신세계 센트럴시티 복개주차장 운영자 바뀌나, 롯데 HDC 후보로 꼽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