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신용보증기금 연수원장에 김은희, 윤대희 “역량중심 여성인재 등용”
김남형 기자  knh@businesspost.co.kr  |  2020-02-03 11:56: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신용보증기금이 여성인재 저변을 넓히는 방향으로 2020년 정기인사를 실시했다.

신용보증기금은 3일 2020년 정기인사를 통해 여성인재 저변을 확대하고 역량있는 젊은 직원을 등용했다고 밝혔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기관 최초로 40대 여성인재를 연수원장으로 발탁하고 부점장급 여성인력을 8명으로 확대해 여성인재 저변을 넓혔다.

김은희 연수원장은 1997년 입사해 본점과 지점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기획능력과 현장경험을 두루 갖춘 것으로 평가된다.

신용보증기금은 여성 연수원장 발탁을 통해 열정과 역량을 갖춘 창의적 여성인재 육성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본부 부서장을 젊은 인재 중심으로 교체하고 전문성 향상과 균형 잡힌 직무경험을 부여하기 위해 본점 근무 우대방안 도입, 본지점 순환근무제 등 인사제도를 혁신했다.

그 결과 젊은 직원을 중심으로 본점근무 전입희망자도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본부부서 전입희망자는 2019년보다 162% 이상 증가했다. 본부부서에 최초로 전입한 직원비율도 2019년 43%에서 올해 54%로 증가하는 등 다양한 인재가 직무경험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성별이나 연공서열이 아닌 열정과 역량중심의 창의적 인재를 지속적으로 등용해나갈 것”이라며 “젊고 역동적 인재를 기반으로 취임 초부터 강조했던 새 비전 실행과 혁신금융 역량 강화를 위한 추진력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신용보증기금, 중소기업 경영안정 위해 5조4천억 규모 지원
·  저유가에 얼어붙은 시추시장, 삼성중공업 재고 드릴십 처분부담 커져
·  대구 북구갑 통합당계 양금희 정태옥 분열로 혼전, 민주당 이헌태 분전
·  두산중공업과 두산인프라코어 끊기, 박정원 다시 지주사 부담 안을까
·  현대차 기아차, 쏘나타 투싼 스포티지 카니발 생산월 따라 4월 대할인
·  대림산업 목표주가 상향, "KCGI 지분 많아 제2의 한진칼 될 가능성"
·  애플 인수합병 활발, 삼성전자 초격차 만들 매물 나오기 기다리나
·  수입차 소형SUV 쏟아진다, 벤츠 푸조 BMW 눈높이 판매전략 내세워
·  [오늘Who]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만은 어쨌든 피하고 싶다
·  SK하이닉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메모리 가격 상승세 주춤"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