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공공부문
변창흠 이철우, 지방 소멸 막기 위해 토지주택공사 경상북도 손잡아
안정문 기자  question@businesspost.co.kr  |  2020-01-21 18:50:2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변창흠 토지주택공사(LH) 사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오른쪽에서 두번째)가 21일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저출생, 고령화,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변창흠 토지주택공사(LH) 사장과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가 저출생에 따른 지방 소멸을 극복하기 위해 손잡는다.

변창흠 사장과 이철우 지사는 21일 경북 안동시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저출생, 고령화, 지방 소멸 대응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맺었다.

토지주택공사와 경상북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 도시재생 및 생활환경 개선사업, 청년주거 및 일자리 사업, 귀농귀촌사업, 경제 활성화사업 등 과제를 함께 추진한다.

변 사장은 "항상 지역균형발전을 주장해왔다"며 "균형발전과 지방 소멸은 같은 문제로 해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 사장은 지방 소멸의 극복모델로 이 지사가 제시했던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에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토지주택공사 관계자는 "공사차원에서 도울 수 있는 일이 있다면 경상북도와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이웃사촌 시범마을은 청년 일자리 창출, 주거확충, 문화복지 개선을 통해 청년들이 찾아오는 마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지사는 "일자리와 저출생은 외면할 수 없는 문제"라며 "모두가 힘을 합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화손해보험 초등생 소송에 센터장 성추행, 강성수 내부통제 다급
·  정의선, 현대차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해 유동성 확보 전력
·  변화 각오한 정지선, 현대백화점 사업 포트폴리오 '선택과 집중' 의지
·  울산울주 민주당 김영문 통합당 서범수, 원전 해체와 탈원전 폐기 대결
·  [오늘Who] 예병태, 쌍용차 자금위기 넘어도 독자생존 걱정 첩첩산중
·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하향, "올해 적자규모 예상보다 늘 가능성"
·  SBI저축은행 OK저축은행, 제로금리에도 예금금리 오히려 올리는 까닭
·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  우리은행 신뢰회복 짊어진 권광석, 은행장 업무 중심에 '공감'을 두다
·  [오늘Who] 정도원 남북경협 기회 보나, 삼표 부회장 배국환 영입 주목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