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청와대 전 대변인 김의겸 민주당 복당 신청, 총선 군산 출마 가능성
윤종학 기자  jhyoon@businesspost.co.kr  |  2019-12-11 14:18:4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더불어민주당 복당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민주당에 따르면 김 전 대변인이 최근 복당을 신청해 12월 안에 복당 여부가 결정될 것으로 전해졌다.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김 전 대변인은 2018년 서울 동작구 흑석동 소재 한 상가주택을 25억2700만 원에 매입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부동산 투기 논란에 휩싸여 2019년 4월 자진 사퇴했다.

김 전 대변인의 민주당 복당 신청을 놓고 2020년 총선 출마를 염두에 둔 행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출마 지역으로는 전북 군산 등이 꼽힌다.

김 전 대변인은 3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총선 출마 여부와 관련해 "유용한 곳에 쓰임새가 있길 바라는 마음이 간절한 것도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에 더해 3일 오후에는 연합뉴스TV에 출연해 "제 쓰임새에 관해서 제가 찬물 더운물 가릴 처지가 아니다"라며 "여러 가능성을 열어놓고 고려해 볼 것"이라고 출마 가능성을 열어뒀다.

김 전 대변인은 1일 페이스북을 통해 부동산 투기 논란이 됐던 흑석동 상가주택 건물을 매각하고 차익을 모두 기부하겠다는 태도를 보이며 총선 출마설은 꾸준히 제기돼 왔었다.

흑석동 상가주택은 5일 34억5천만 원에 매각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G, 아동복지시설 나와 자립하는 청년 돕기 위해 기부금 전달
·  롯데홈쇼핑, 가수 양준일과 시각장애아동 음악교육 장학금 전달
·  [Who Is ?]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  [오늘Who] 김학용 나경원 원내대표 경선, 한국당 세력싸움 개막
·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  우민호 영화 '남산의 부장들' 관객몰이, 쇼박스 '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  국민연금, '조원태 연임' 걸린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주주권 행사할까
·  조용병, 회장연임 확정에도 신한금융 라임자산운용 사태로 '산 넘어 산'
·  [오늘Who] 조정우, 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성과 이을 '항암제' 도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