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이정헌, 넥슨 매각 불발 뒤 사업방향을 도전보다 '안정'에 방점 찍어
임재후 기자  im@businesspost.co.kr  |  2019-12-09 17:45: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넥슨이 새 게임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매각 불발 이후의 사업 방향성이 엿보인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이사는 기존 지식재산에 의존해 게임 흥행의 가능성을 더욱 높이려는 것으로 파악된다. 안정성에 방점을 찍은 것이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이사.

넥슨은 6일부터 9일까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비공개 시범운영을 진행했다.

시범운영에 참가한 이용자들은 대체로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넥슨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의 사용자환경을 현대화하고 배경음악을 손본 점, 그래픽을 향상한 점 등을 놓고 좋은 평가를 받았다. 

다만 효과음이나 속도감, 캐릭터 외형 등과 관련해서는 혹평도 나왔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가 긍정적 평가를 얻는 데는 넥슨이 새 게임을 개발하는 데 신중하게 접근한 전략이 맞아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와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이사 등은 3분기에 넥슨의 새 프로젝트를 전면 재검토했다. 허 대표는 외부 고문으로 넥슨의 게임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이 대표는 11월 새 프로젝트 5종을 중단하고 인력 재배치를 사내에 알리면서 “회사가 우선 집중해야 할 프로젝트를 신중하게 선별했다”며 “신규 개발 프로젝트를 두고 신속하고 유연한 의사결정을 진행하는 동시에 핵심 프로젝트는 지원을 대폭 강화해 시장변화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추고자 한다”고 말했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이 과정에서 살아남아 ‘핵심 프로젝트’로 뽑혔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카트라이더’ 지식재산을 활용해 만들었다. 그러나 게임 성격은 15년 전에 나온 원작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넥슨은 기존에 인기를 끈 지식재산에 새로운 도전을 하는 위험을 굳이 무릅쓰지 않은 것이다. 

이는 ‘야생의 땅: 듀랑고’ 운영을 그만두기로 한 결정과도 맥락이 비슷하다. 야생의 땅: 듀랑고는 넥슨이 참신한 도전을 한 게임으로 꼽혔으나 18일 운영을 중단한다.

넥슨이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모바일이 아닌 PC플랫폼에 우선적으로 내는 점도 안정성을 추구하는 움직임으로 보인다.

최근 게임회사들은 결제율이 높은 모바일게임에 집중을 하는데 넥슨은 전공분야인 PC온라인게임으로 게임을 먼저 개발했다.

3월 출시했다가 별 성과를 거두지 못한 ‘크레이지아케이드BnB M’의 전철을 따르지 않겠다는 것으로 보인다.

넥슨은 3분기 기준 전체 매출 가운데 PC온라인게임 매출비중이 73%에 이른다.
 
▲ 넥슨은 6일부터 9일까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비공개 시범운영을 진행했다. <넥슨>

넥슨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에 기대가 큰 것으로 보인다. 

지식재산별로 나눈 사업부 가운데 ‘카트라이더’를 맡은 IP2그룹은 요즘 가장 분주한 것으로 전해진다. “일 잘하는 사람은 다 IP2그룹에 몰리고 있다”는 말까지 나온다.

넥슨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가 해외에서도 인기를 끌기를 바라고 있다.

넥슨은 세계적 게임 유통플랫폼 ‘스팀’에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올린다는 계획을 세워뒀다. 콘솔 게임플랫폼인 엑스박스판에도 게임을 내놔 PC판과 연동했다. 북미와 유럽 등 지역 게임 이용자들은 콘솔기기로 게임을 하는 비율이 높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가 해외에서 흥행하는 것은 넥슨이 해외매출을 반등하는 데도 중요하다.

넥슨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넥슨 매출은 3분기에 한국을 제외하고 모든 지역(중국, 일본, 북미, 유럽 및 기타)에서 줄었다.

특히 중국에서 ‘던전앤파이터’ 인기가 감소하면서 중국지역 매출이 2018년 3분기와 비교해 43% 감소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넥슨 'V4' 매출순위 8위로 뛰어, 웹젠 '뮤 아크엔젤'은 6위에 올라
·  국정감사에 게임 확률형 아이템 논란 또 오를까 게임업계 주시
·  넥슨, 모바일과 PC 연동해 즐길 수 있는 V4를 일본에서 정식서비스
·  [오늘Who] 이정희, 유한양행 폐암 치료제로 '글로벌 블록버스터' 기대
·  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 내놓나, 윤호영 상장 전 가치 올리기 필요
·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반도체업황 개선될 조짐 나타나"
·  [채널Who] DB손해보험 주가는 야속해, 김정남 디지털과 글로벌 다져
·  아이에스동서 건설 매출회복 가팔라, 신사업에 쓸 자금 확보도 청신호
·  [오늘Who] 헬릭스미스 대규모 유상증자에 김선영 향한 의구심도 커져
·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미국증시 조정양상에 보수적 대응 필요한 시점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