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Who Is?
대구시장 권영진, 조국 장관 임명 반대하며 출근 전 1인시위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19-09-03 14:11:4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권영진 대구시장이 3일 대구시 중구 성내1동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을 반대하는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권영진 대구시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을 반대하기 위해 1인시위를 하고 있다.

권영진 시장은 3일 대구시 중구 성내1동 2.28기념중앙공원에서 1인 시위를 벌였다.

권 시장은 “조국 후보자의 기자간담회를 보면서 국민이 느낄 좌절감과 상실감을 생각하니 시장이 아닌 한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대통령과 정치권에 절규해야겠다고 생각해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그는 “조 후보자 자녀가 한두 번도 아니고 8차례나 장학금을 탄 것은 분명히 부적절하다”며 “조 후보자가 사모펀드와 관련해 10억 원이 넘는 돈을 투자하고도 모르쇠로 일관하는 것은 상식적이지 않고 납득할 수도 없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4일부터 출근 전 1시간 동안 같은 장소에서 1인 시위를 이어가기로 했다.

권 시장은 “솔직히 정치적 부담감을 느낀다”면서도 “대통령과 정치권이 민심에 부합하는 결정을 할 수 있도록 시위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