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이마트24, 경찰청과 손잡고 실종아동 찾기 활동에 전국 매장 참여

최석철 기자 esdolsoi@businesspost.co.kr 2020-07-02 11:25:4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이마트24가 경찰청과 손잡고 실종아동을 집으로 돌려보내는 활동에 힘을 보탠다.

이마트24는 7월부터 전국 점포 4800여 곳의 계산대 모니터를 통해 실종아동의 사진과 정보를 노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마트24, 경찰청과 손잡고 실종아동 찾기 활동에 전국 매장 참여
▲ 이마트24 매장의 디지털 사이니지에서 실종 아동의 영상이 나오는 모습. <이마트24>

매장에 설치된 ‘디지털 사이니지(Digital Signage)’도 실종아동을 찾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한다.

3개의 대형화면으로 구성된 디지털 사이니지에서는 경찰청에서 제공받은 35명의 실종아동 사진(실종 당시의 사진, 현재 모습을 예측한 몽타주)과 인적사항, 가족들이 직접 남긴 메시지 등이 영상으로 보여진다.

실종아동의 예측 몽타주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실종 당시 아이의 모습과 부모 사진, 현재 나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현재의 모습을 예측했다. 

30초 분량의 실종아동 관련 영상은 디지털 사이니지 광고 가운데 하나로 송출되며 하루 120회 이상 노출된다.

이마트24는 경찰청과 함께 실종아동 찾기를 위한 국민적 공감대를 만들고 관심을 이끌어내기 위해 이번 활동을 기획했다.

경찰청에 따르면 매년 국내 아동실종 신고건수는 증가하고 있다. 신고건수는 2014년 1만5230건에서 2018년 2만1980건으로 44.3%가 늘었다.

안혜선 이마트24 마케팅담당 상무는 “전국 매장의 디지털 사이니지와 계산대를 통한 실종아동 찾기 활동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실종아동을 향한 관심이 높아졌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앞으로도 전국 편의점 플랫폼을 활용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인기기사

엔비디아 신형 AI 반도체도 공급부족 예고, 고객사 물량 배정 '딜레마' 커져 김용원 기자
KG모빌리티 작년 매출 3조7천억 사상 최대, 영업이익 내 7년 만에 흑자 조승리 기자
[한길리서치] 긍정평가 한동훈 48.8% 이재명 38.9%, 비례정당 국힘 우세 이준희 기자
배터리 핵심소재 리튬 가격 ‘90% 하락’, 올해 전기차 가격경쟁 더 치열해진다  이근호 기자
낸드플래시 업황 개선 예상보다 빨라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실적에 청신호 김용원 기자
[조원씨앤아이] 총선 비례투표 조국신당 10.8%, 윤석열 지지율 42.3% 김대철 기자
[미디어리서치] 차기 대선주자 이재명·한동훈 박빙, 윤석열 지지율 43.4% 김대철 기자
독일 정부 그린수소 수입에 38억 달러 투입, 철강·화학산업 탈탄소화 지원 손영호 기자
‘26억’ 시세차익,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3가구 무순위청약 관심 폭발 장상유 기자
카카오와 동맹 굳건하다는 SM엔터, 사장급 교체설에 내부 뒤숭숭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