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옵트론텍 주식 오를 듯, 듀얼카메라 확산 힘입어 부품 공급 늘어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  2018-03-05 08:38:1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옵트론텍 주식을 사도 좋다는 의견이 나왔다. 스마트폰에 듀얼카메라 탑재가 확산하면서 옵트론텍 올해 매출과 영업이익이 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금가람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5일 옵트론텍 주식의 목표주가로 9천 원을 잡으며 투자의견 매수(BUY)를 제시했다. 옵트론텍 주가는 직전거래일인 2일 7160원에 장을 마쳤다.
 
▲ 홍사관 옵트론텍 대표.

옵트론텍은 광학부품인 광학필터와 광학렌즈를 생산하는 업체로 이미지센서용 필름필터 분야에서 독보적 시장 지배력을 지니고 있다.

금 연구원은 “옵트론텍은 2개의 광학필터가 필요한 듀얼카메라의 확산으로 2018년 매출이 증가할 것”이라며 “옵트론의 국내 주요 거래선의 듀얼카메라 탑재율은 2017년 2.2%에서 2018년 15.8%까지 확대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옵트론텍의 필름필터는 글로벌 상위 10개 스마트폰업체 가운데 8개 업체에 납품되고 있다.

금 연구원은 옵트론텍 실적 확대의 근거로 듀얼카메라 확산에 따른 필름필터 채용 증가 외에도 중국 스마트폰 필름필터 탑재 확대와 포트폴리오 다각화 등을 뽑았다.

옵트론텍은 현재 중장기 성장동력으로 적외선 파장을 구분하는 밴드패스필터의 본격적 양산을 준비하고 있다.

금 연구원은 생체인식 센서시장의 성장에 따라 밴드패스필터의 수요가 확대되며 옵트론텍이 수혜를 입을 것으로 예상했다.

옵트론텍은 2018년에 매출 1867억 원, 영업이익 192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7년보다 매출은 20.8%, 영업이익은 12.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래에셋대우 역시 박현주 효과, 유튜브 구독 수에서 삼성증권 맹추격
·  쌍용건설 소규모 도시정비사업 주시, 김석준 해외 대신 국내주택 힘줘
·  현대오토에버 합병비율로 난항, 현대차 지배구조 개편 앞두고 부담
·  마이크로바이옴 신약이 뜬다, 고바이오랩 지놈앤컴퍼니 천랩 주목받아
·  일본 조선사 LNG추진선 이후에 역량집중, 한국 조선3사도 대응 시급
·  LS일렉트릭 바이든 정부 기다렸다, 구자균 에너지저장장치 수확 눈앞
·  [오늘Who] 포스코건설 스마트기술로 안전관리, 한성희 안전 최우선
·  [오늘Who] 조현민 한진 등기이사 등판하나, 사모펀드에 맞불 가능성
·  [오늘Who] 노태문 중국 스마트폰 재공략, 갤럭시S21 가격 대폭 내려
·  [오늘Who] 신한금융 경영관리부문장 허영택, '하나의 신한' 짊어지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