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포스코, 기업가치 높이기 위해 지주회사체제로 전환 추진
장은파 기자  jep@businesspost.co.kr  |  2021-12-01 17:06:0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포스코가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해 지주회사로 전환을 추진한다.

1일 포스코 안팎의 말을 종합하면 포스코는 내부에서 전단팀을 꾸려 지주사 전환과 관련된 방식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 최정우 포스코 대표이사 회장.

포스코는 10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지주사 전환 등의 내용을 승인받아 내년 1월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지주사 전환 을 최종 확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시장에서는 포스코가 철강업을 하는 사업회사와 투자전문 지주회사로 분할하고 투자전문 지주사 밑에 계열사를 두는 방식이 유력하다는 시선이 나온다.

포스코는 기업가치를 제대로 인정받기 위해 지주회사 전환을 추진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포스코는 철강업황 호조에 힘입어 2021년 3분기 영업이익 3조 원 이상을 거뒀지만 주가는 이런 실적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포스코 주가는 올해 5월에 41만 원대까지 치솟은 이후 하락세를 보이며 현재 20만 원대 수준에 머물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엔지니어링 기관투자자 수요예측 저조, 일반공모 흥행 부진할 듯
·  삼성전자 반도체사업부와 SK하이닉스 임직원 추가 성과급 받는다
·  윤석열 '본부장' 리스크 고비 넘겨, 정책행보 본격화해 우위 굳히나
·  LG에너지솔루션 주가흐름 기상도, 상장 첫날 '따상'은 글쎄
·  신동빈 그리는 미래는 롯데벤처스에, '롯데 망하게 할 기업'은 어디인가
·  안철수 지지율 주춤에 3강 구도 멀어져, 안풍 살리려 가족 본격 등판
·  문재인 정부 금융권의 장수 리더십시대, 대선과 함께 저무나
·  카카오게임즈 첫 해외게임사 투자, 조계현 글로벌과 장르 확대 바라봐
·  [인터뷰] 피플펀드 대표 김대윤 "중금리 대출 두 마리 토끼 잡겠다"
·  대선 앞두고 또 고개 드는 국책은행 지방이전, 산업은행 부산으로 가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