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27일 오후 6시 1676명, 수도권 비중 77%
박안나 기자  annapark@businesspost.co.kr  |  2021-10-27 20:12:3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27일 서울 송파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이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27일 오후 6시 기준 1676명으로 집계됐다.

방역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27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모두 1676명이다.
 
26일 같은 시각 집계된 확진자 수 1631명보다 45명 늘었다.

일주인 전인 20일 오후 6시 확진자 수 1074명과 비교하면 602명 많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28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2000명 안팎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날에는 오후 6시 뒤로 321명 늘어 최종 1952명으로 마감됐다.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1292명(77.1%), 비수도권이 384명(22.9%)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655명, 경기 509명, 인천 128명, 대구 98명, 충남 79명, 부산 46명, 충북 44명, 경북 41명, 경남 34명, 강원 12명, 전북 10명, 광주 7명, 전남 6명, 제주 4명, 대전 2명, 울산 1명이다.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안나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준석 윤석열과 거리두기 통해 무얼 얻으려 하나, 정치적 위상 갈림길
·  제주항공 코로나19 재확산에 인고의 시간 계속, 화물 확대로 버티기 
·  국내증시 오미크론에 위기감 커져, 국민연금 12월 산타랠리 주역 될까
·  한앤컴퍼니 한온시스템 투자금 회수 눈앞, 업황 탓 주가 하락은 아쉬워
·  광주를 미래차 허브도시로, 이용섭 친환경차부품 클러스터 가동
·  현대차 새 노조 강성인가 실리인가, 하언태 노조와 전기차 생산 풀어야
·  카카오페이 시총에서 카카오뱅크 넘어설까, 보호물량 해제가 첫 고비
·  퀄컴 4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경쟁 열어, 삼성전자 파운드리기술 시험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완주할까, 강영권 산업은행 없는 플랜B 열쇠
·  LG에너지솔루션 기업가치 스스로 보수적 산정, 권영수 공모주 흥행부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