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우리은행, 신용대출상품 11개의 우대금리를 20일부터 축소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21-10-15 17:14:3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우리은행이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억제정책에 발맞추기 위해 신용대출상품의 우대금리요건을 대폭 줄였다.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20일부터 11개 신용대출상품의 우대금리요건을 축소한다. 변경된 내용은 20일부터 신규대출을 받거나 기존대출을 연장 또는 재약정할 때 적용된다.
 
▲ 우리은행 본사.

주력 신용대출 상품인 ‘우리원(WON)하는 직장인대출’은 신용카드 사용실적에 따라 제공했던 우대금리 연 0.1%포인트를 삭제했다. 최고 우대금리는 연 0.3%포인트로 동일하다.

우리 홈마스터론은 신용카드, 비대면채널, 적립식상품을 사용할 때 적용하던 우대금리 항목을 없앴다. 이에 따라 최고 우대금리는 0.5%포인트에서 0.1%포인트로 축소됐다.

참군인우대 대출의 최고 우대금리는 1.2%포인트에서 0.3%포인트로 대폭 줄었다.

신용카드, 자동이체 등 4개 우대금리 항목이 삭제되고 급여이체할 때 적용했던 0.5%포인트의 우대금리는 0.1%포인트로 축소했다.

펀드파워론은 신용카드 실적 등 우대금리 적용조건을 없애면서 최고 우대금리가 연 0.3%포인트에서 0.1%포인트로 조정된다. 우리 드림카대출은 신용카드에 따라 제공하던 0.1%포인트의 우대금리 항목을 삭제했다.

우리은행은 이미 판매가 중단된 청백리 우대대출, 신혼부부 우대대출, 우리이웃사랑 신용대출, 우리퇴직연금대출, 우리U신용대출에 관한 우대금리항목도 모두 제거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CJ 성장엔진 건강사업 CJ웰케어 대표 누가 맡나, 이재현 선택에 시선
·  한수원 송도 수소연료전지발전 순항할까, 정재훈 주민 우려 해소에 온힘
·  코리아센터 원스톱 장보기에 다나와 추가, 김기록 쇼핑몰과 함께 성장
·  DB하이텍 차세대 전력반도체 연구, 최창식 고객사 확보해 증설하나
·  애플만 바라보는 TSMC에 대형고객사 불만, 삼성전자 파운드리는 기회
·  금호타이어 광주공장 용도변경 난항, 정일택 이전에 더블스타 지원 절실
·  종근당 신약 매출 늘어 연구개발 여력 커져, 김영주 유전병 치료제 밀어
·  대우건설 분양목표 달성할까, 분양가상한제 개편에 분양 미루는 곳 생겨
·  에이치엘비그룹 13년 만에 상표권 확보, 진양곤 지주사체제 신호탄인가
·  KB금융 새 사외이사 선임작업 착수, 'ESG' '보험' '디지털' 전문가 물망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