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식품주 혼조, 삼양식품 CJ씨푸드 상승 오리온홀딩스 SPC삼립 하락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20-11-26 16:21:4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식품기업 주가가 방향을 잡지 못했다.

26일 삼양식품 주가는 전날보다 5.74%(5700원) 오른 10만5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 삼양식품 로고.

CJ씨푸드 주가는 4.95%(250원) 상승한 5300원에, 하이트진로홀딩스 주가는 2.90%(450원) 오른 1만5950원에 장을 끝냈다.

해마로푸드서비스 주가는 2.17%(60원) 상승한 2820원에, 매일유업 주가는 1.86%(1300원) 높아진 7만13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현대그린푸드 주가는 0.98%(80원) 오른 8280원에, 샘표식품 주가는 0.87%(400원) 높아진 4만6250원에 장을 마쳤다.

농심홀딩스 주가는 0.81%(600원) 높아진 7만4800원에, 샘표 주가는 0.63%(300원) 오른 4만8250원에 거래를 끝냈다.

풀무원 주가는 0.62%(100원) 상승한 1만6150원에, 대상 주가는 0.40%(100원) 오른 2만4950원에 장을 마감했다.

무학 주가는 0.30%(20원) 상승한 6600원에, 동원F&B 주가는 0.29%(500원) 오른 17만4500원에, 동원산업 주가는 0.24%(500원) 높아진 21만500원에 거래를 종료했다.

교촌에프앤비와 CJ제일제당 주가는 각각 전날과 같은 2만2700원, 36만6500원에 장을 마쳤다.

농심과 하림지주, 오리온 주가도 각각 전날과 같은 28만8500원, 7460원, 11만9천 원에 거래를 끝냈다.

반면 오리온홀딩스 주가는 1.87%(250원) 떨어진 1만3100원에, SPC삼립 주가는 1.63%(1200원) 하락한 7만2200원에 장을 마감했다.

CJ프레시웨이 주가는 1.60%(1200원) 내린 1만8450원에, 푸드나무 주가는 1.54%(350원) 빠진 2만2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선진 주가는 0.92%(90원) 밀린 9700원에, 대상홀딩스 주가는 0.90%(90원) 떨어진 9900원에 장을 끝냈다.

남양유업 주가는 0.88%(2500원) 하락한 28만1500원에, 오뚜기 주가는 0.72%(4천 원) 내린 55만 원에 거래를 종료했다.

빙그레 주가는 0.53%(300원) 낮아진 5만5800원에, 신세계푸드 주가는 0.50%(300원) 밀린 5만9600원에 장을 마쳤다.

동서 주가는 0.35%(100원) 떨어진 2만8750원에, 해태제과식품 주가는 0.24%(20원) 하락한 8220원에 거래를 끝냈다.

하림 주가는 0.19%(5원) 내린 2625원에, 하이트진로 주가는 0.15%(50원) 낮아진 3만2600원에 장을 마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채널Who] 솔루스첨단소재 주가 뛰나, 진대제 전지박과 올레드 쥐다
·  KT 기업가치 제대로 인정받고 싶은 구현모, B2B와 미디어사업 쪼개나
·  미래에셋자산운용 연기금 운용 따내나, 서유석 위탁운용 강화할 기회
·  [오늘Who] 시뇨라, 르노 본사와 르노삼성차 노조 사이 샌드위치 신세
·  한국전력 괌 태양광에 국내회사 모듈 외면했다, 발전업계 부글부글
·  허진규, 일진머티리얼즈 일진다이아몬드 미래로 친환경소재 키운다
·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위성사업도 추가, 신현우 우주사업 기틀 다진다
·  케이뱅크 새판 짜기는 금융전문가 손에, KT 외부출신 서호성 선택받다
·  유한양행 대표 내정 조욱제, 비소세포폐암 신약의 해외성공 짊어지다
·  폴리실리콘 가격 고공행진, 이우현 OCI 태양광 다시 일으킬 힘받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