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아시아나항공 A380 한반도 관광 비행 만석, 국제선 상품도 내기로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  2020-10-25 16:17:0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24일 아시아나항공 A380 한반도 일주비행에 탑승한 승객들이 창밖 풍경을 감상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이 A380기종을 이용한 국내관광 비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아시아나항공은 24일 초대형 항공기 A380이 승객 250명을 태우고 한반도 일주비행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A380은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해 강릉 상공을 순회한 뒤 포항, 김해, 제주 상공을 비행하고 2시간40분 만에 인천국제공항으로 돌아왔다.

비행은 승객들이 한반도 국토를 잘 감상할 수 있도록 평소 비행고도보다 낮은 1만~1만5천 피트 사이 고도로 이뤄졌다.

동해와 제주 등 주요 지역 상공에서 기장이 현재 위치를 안내방송했다. 제주 상공에서는 8자로 선회하며 양쪽에 앉은 승객들이 모두 풍경을 감상하도록 했다.

1만 피트 안전 고도에서 기내식이 제공됐으며 추첨을 통해 동남아 왕복 항공권 등의 경품도 제공했다. 탑승객 전원은 국내선 할인쿠폰 등을 받았다.

이번 비행에서 프리미엄석은 예약 시작 20분 만에 매진됐고 이코노미석도 만석에 가까운 탑승률을 나타냈다.

아시아나항공은 A380을 활용한 국내선 특별 관광상품을 추가 출시하고 11월 초에는 국제선 특별 항공편도 운항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조현식 조현범 한국테크놀로지그룹 오월동주, 신사업 키워 헤어지나
·  한국전력 전기요금 개편 올해 힘들어, 김종갑 요금인상 불식이 열쇠
·  현대중공업지주 목표주가 높아져, "정유와 조선 자회사 가치 재평가"
·  조원태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통합 기로, 가처분에 경영권도 달려
·  삼성중공업 올해 수주후보 35억 달러 남아, 남준우 목표 포기 안 해
·  CJ제일제당 바이오소재 성과 진전, 하봉수 친환경 플라스틱으로 확장
·  인천공항공사, 가덕도신공항 추진돼 항공정비단지 조성에 먹구름 만나
·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경기회복 수혜주 중 덜 오른 종목 고를 때
·  [오늘Who] 하나에프앤아이 부실채권 대약진, 곽철승 대표 연임 밝아
·  관급공사 의존 높은 금호산업, 공사현장 사망사고로 실적에 먹구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