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항공 인수 놓고 대면협상 요구 수용
감병근 기자  kbg@businesspost.co.kr  |  2020-08-09 17:21:3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HDC현대산업개발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금호산업의 대면협상 요구를 수용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9일 보도자료를 통해 "금호산업이 인수상황 재점검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인정하는 것을 전제로 협의를 조속히 진행하자는 것이 기본적 입장"이라며 "이를 위해 두 회사 대표이사 사이의 재실사를 위한 대면협상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 정몽규 HDC그룹 회장.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그동안 대면협상을 피해온 HDC현대산업개발이 매각주체인 금호산업과 협상에 응하겠다며 태도를 바꾼 것이다.

다만 두 회사의 대표이사가 직접 대면협상을 진행하자고 금호산업에 역으로 제안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원만하게 인수절차를 진행하고자 협상일정과 장소 등 구체적 사항에 관해서는 금호산업의 제안을 최대한 받아들이겠다고 했다.

이에 앞서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11일을 계약이행 마감일로 정하고 12일부터는 금호산업이 계약해지권을 행사할 수 있다고 통보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이날 대면협상 요구를 수용하면서도 금호산업에 재실사 협의에 적극적으로 나서라고 요구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항공업황 악화로 아시아나항공의 경영상황이 계약 당시와 달라졌다며 이를 점검하기 위한 12주 동안의 재실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하는 것이다.

반면 금호산업과 채권단은 7월 러시아를 끝으로 해외 기업결합신고가 끝나 거래 종결을 위한 선행요건이 충족됐다는 태도를 보여왔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수거래를 종결하고자 하는 의지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변함이 없다"며 "금호산업이 당사의 제안을 적극적 자세로 받아들일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채널Who] 대통령 빼고 다 해본 정세균, 대선 가는 길 열 수 있을까
·  SK하이닉스 주가 상승 예상, "극자외선장비 사는 설비투자 긍정적"
·  현대모비스 주가 상승 가능, "현대기아차에 전동화부품 공급 확대"
·  LG화학 주식 매수의견 유지, "현대차 전기차 화재사고의 부담 적어"
·  기아차 주가 상승 예상, "전기차 전문기업으로 발돋움하는 계획 추진"
·  NH농협은행 키코 보상에 신중, 권준학 '중소기업 외면' 시선은 부담
·  [오늘Who] 호반건설 대한전선 인수전 참여, 김상열 완주할까 의심도
·  [오늘Who] 삼성제약 신약개발에 매달려, 김상재 돈 되는 자산 다 팔아
·  현대차, 타이거 우즈 몰던 제네시스 GV80 사고원인 놓고 촉각 세워
·  삼성 단체급식 3천억 규모가 외부로 나온다, CJ프레시웨이도 '군침'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