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독일 바이오엔테크 중국 푸싱의약, 중국에서 코로나19 백신 임상 시작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20-08-06 12:07:3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독일 제약사 바이오엔테크와 중국 푸싱의약이 공동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중국에서 임상을 시작했다.

6일 AFP에 따르면 바이오엔테크는 중국 정부의 승인을 받아 72명의 참가자에게 ‘BNT162b1’라는 이름의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을 투약했다.
 
▲ 독일 제약사 바이오엔테크 본사.

이 후보물질은 바이오엔테크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방식으로 개발하고 있는 4개 물질 가운데 하나다.

바이오엔테크가 이번 후보물질과 별도로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함께 개발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BNT162b2’는 7월27일 임상3상을 시작했다.

세계적으로 200개 이상의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이 개발됐고 이 가운데 20여 개 이상이 임상에 들어가 있다.

미국 모더나와 스위스 론자가 개발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mRNA-1273)도 7월 말부터 임상3상을 진행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롯데건설, 2기와 3기 신도시 수요 보고 수도권 서부지역 개발사업 박차
·  삼성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3분기 영업이익 9조6천억 호조 전망"
·  롯데케미칼 3분기 이익 증가 가능, 미국 화학설비 가동중단은 부담
·  플라이강원 유상증자에 사활 걸어, 강원도 운항장려금 철회에 울상
·  LG디스플레이, 프리미엄TV 수요 회복해 하반기 올레드 판매증가 가능
·  구광모, LG화학 배터리 분사로 LG그룹 모빌리티사업에 더 힘 싣는다
·  현대중공업 기술유용 논란 정면돌파로 가닥, 국감에서 다뤄질까 부담
·  기간산업안정기금 놓고 잡음 계속, 아시아나항공 지원에 형평성 논란
·  HDC현대산업개발, 목동 아파트 재건축 전초전으로 리모델링 기웃
·  LG화학, 니콜라 사기 논란에 GM에 배터리 추가공급 기대 품기 어려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