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비트코인 120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상승' 테마기업 주가 '혼조'
윤종학 기자  jhyoon@businesspost.co.kr  |  2020-06-02 17:13: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2일 오후 4시44분 기준으로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에서 거래되는 가상화폐 107종 가운데 88종의 시세가 24시간 전보다 올랐다. 18종의 시세는 내렸고 1종의 시세는 24시간 전과 같았다. <빗썸코리아>
가상화폐 시세가 대체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2일 오후 4시44분 기준으로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에서 거래되는 가상화폐 107종 가운데 88종의 시세가 24시간 전보다 올랐다. 18종의 시세는 내렸고 1종의 시세는 24시간 전과 같았다.

비트코인은 1BTC(비트코인 단위)당 1207만3천 원에 거래돼 24시간 전보다 4.65% 상승했다.

이더리움은 24시간 전보다 1ETH(이더리움 단위)당 3.41% 상승한 29만7600원, 리플은 1XRP(리플 단위)당 2.27% 오른 252.6원에 사고 팔렸다. 

비트코인캐시는 1BCH(비트코인캐시 단위)당 31만3900원에 사고팔려 24시간 전보다 7.39% 올랐고 비트코인에스브이는 1BSV(비트코인에스브이 단위)당 24만2900원에 거래돼 24시간 전보다 3.94% 상승했다.

주요 가상화폐 상승폭을 살펴보면 라이트코인 4.94%, 이오스 4.33%, 에이다 2.36%, 크립토닷컴체인 8.74%, 스텔라루멘 5.32%, 체인링크 2.46%, 트론 3.97%, 이더리움클래식 2.80%, 대시 4.32%, 제트캐시 3.03%, 비체인 9.84% 등이다.

반면 쎄타토큰(-1.53%), 엔진코인(-4.93%), 월튼체인(-1.99%) 등의 시세는 24시간 전보다 하락했다.

아이콘은 24시간 전과 같은 수준에서 거래됐다.

가상화폐 테마기업 주가는 등락이 엇갈렸다.

2일 우리기술투자 주가는 전날보다 5.91% 높아진 3135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우리기술투자는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 지분 8%를 보유하고 있다.

비덴트 주가는 2.04% 상승한 6990원에 장을 마감했다. 비덴트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운영사인 빗썸코리아 지분 10.29%를 쥐고 있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주가는 4.62% 오른 1810원으로 장을 끝냈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는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 지분 7%를 들고 있다.

반면 카카오 주가는 전날보다 1.7% 하락한 25만9500원에 장을 마쳤다. 카카오는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 지분 8.1%를 쥐고 있다. 

옴니텔 주가는 1.7% 내린 2025원에 거래를 마쳤다. 옴니텔은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운영사인 빗썸코리아 지분 8.23%를 들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비트코인 1340만 원대 유지, 가상화폐와 테마기업 주가 하락 많아
·  비트코인 147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시세 상승과 하락 엇비슷
·  우리기술투자 비덴트 주가 장중 급등, 가상화폐거래소 지분보유 부각
·  비트코인 1310만 원대 유지, 가상화폐 '하락' 테마기업 주가 '상승'
·  비트코인 1467만 원대로 밀려, 가상화폐 시세 하락 많아
·  비트코인 1450만 원대 유지, 가상화폐 시세 테마기업 주가 ‘하락’
·  페이팔 가상화폐 결제 도입에 비트코인 상승세, 빗썸에서 거래량 증가
·  비트코인 148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시세 방향 못 잡아
·  비트코인 145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시세 상승이 더 많아
·  비트코인 1380만 원대로 올라, 가상화폐 '하락' 테마기업 주가 '혼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