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기업정책
정부 고용유지기업 지원 강화, 이재갑 “일자리 지키기에 역량 집중”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  2020-05-12 10:49:4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정부가 코로나19로 기업의 고용유지를 위해 부처별로 기술개발, 수출 등의 지원방안을 마련한다.

정부는 12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주재한 ‘제2차 고용위기 대응반’ 회의에서 고용유지 기업에 기술 개발, 수출, 무역, 홍보, 마케팅을 우선 지원하는 과제 등을 발굴해 공유하고 빠르면 상반기 안에 이들 과제를 실행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중소벤처기업부는 고용을 유지·확대한 중소기업이 기술개발사업 참여할 때 우대하기로 했다.

수출기업이 고용을 유지하면 해외 전시회 참가, 해외규격인증, 온라인 수출 등 해외진출을 지원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고용유지 확약에 참여한 기업의 무역금융 한도를 최대 2배까지 늘리고 보험료를 최대 50% 할인해주기로 했다.

수출바우처 기업을 선정할 때도 고용을 유지하는 기업을 우대하는 등 특별지원을 시행한다.

국토교통부는 승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버스업계의 일자리 유지를 위해 공공형 버스사업 잔여예산을 조기집행하고 버스차령(운행연한) 제도개선 등을 검토하기로 했다.

정부는 디지털·비대면·인공지능 일자리 과제를 발굴해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선도형 경제로 전환할 발판을 마련하는 데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도 세웠다.

이재갑 노동부 장관은 “코로나19 충격을 조속히 극복하고 우리 경제와 노동시장이 빠르게 회복할 수 있는 동력을 유지하려면 하나의 일자리라도 지키고 더 만드는 데 정부 역량을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래에셋증권 신세계그룹과 돈독한 관계 기회, 쓱닷컴 상장주관 꿰차
·  우리금융 우리원카로 자동차금융 진격, 손태승 계열사 역량 한데 모아
·  신한라이프 헬스케어 자회사 설립 초읽기, 성대규 보험 성장정체에 다급
·  현대백화점 공항면세점 입찰 소극적, 정지선 인천공항에 화력 집중하나
·  삼성전자 갤럭시S22 디자인 성능 모두 확 좋아지나, 노태문 절치부심
·  삼성전자 TV 경쟁력은 이제 콘텐츠, 타이젠 운영체제로 플랫폼 키워
·  OCI 태양광 투자 신중, 이우현 배터리소재 포함 신사업 투자체력 비축
·  메타버스 가는 엔씨소프트 디어유 하이브, 팬덤 플랫폼과 찰떡궁합
·  메디포스트 무릎골관절염 근본치료제 임상 착착, 양윤선 새 성장동력
·  태영건설 GS건설 시공사 해지에 법적 대응 적극, 대우건설이 길 닦아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