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외국매체 "애플, 아이폰9를 4월15일 공개하고 22일 판매"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20-04-01 11:10:5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애플의 보급형 스마트폰 아이폰9가  4월 중순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1일 정보기술(IT) 전문매체 폰아레나는 IT 전문 유튜브채널 프론트페이지테크를 운영하고 있는 존 프로서를 인용해 애플이 아이폰9를 4월 이내에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애플 아이폰9 예상 이미지.

애플은 코로나19 사태가 터지기 전에 3월31일 행사를 통해 보급형 스마트폰 신제품 아이폰9와 아이폰9플러스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공급망에 차질이 생기면서 출시가 지연됐다. 애플은 아이폰9를 6월에 출시하기로 했다가 실적 압력이 높아지면서 4월에 출시하는 쪽으로 다시 선회한 것으로 보인다.

폰아레나에 따르면 애플은 30일 회의를 열고 더 이상의 변수가 없다면 아이폰9를 15일 발표하는 것으로 잠정 결정했다. 정식출시는 일주일 뒤인 22일로 계획됐다.

아이폰9는 4.7인치, 아이폰9플러스는 5.5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11 시리즈와 동일한 애플 자체 A13칩으로 구동되며 페이스ID 대신 터치ID를 사용한 물리적 홈버튼이 존재한다.

가격은 아이폰9 399달러, 아이폰9플러스 499달러로 예상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넷마블 목표주가 낮아져, "새 게임으로 높은 기업가치 입증해야"
·  대선 경쟁구도에 윤석열은 이제 상수, 대선출마 로드맵 윤곽 보인다
·  에어부산 코로나19 경영위기 버티기, 부산 향토기업 전환 목소리 커져
·  LG디스플레이 주식 매수의견 유지, "IT기기용 패널 수요 탄탄히 지속"
·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승소했던 드릴십 분쟁, 시추사 뒤집기는 실패로”
·  기아차 K5가 형님차 쏘나타 제쳤다, 호랑이 얼굴 디자인이 승부 갈라
·  [오늘Who] CJ대한통운 '택배 과로사'로 궁지, 박근희 위기관리 다급
·  가스공사 수소에너지정책 덕에 주가 '으쓱', 해외사업 부진에 실적 고전
·  호반산업 태양광발전으로 발 뻗어, 김진원 주택 위주 체질 바꾸기 분주
·  이영구,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에 롯데칠성음료 주류 회복기회 찾는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