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하나은행, 제주도 손잡고 전기차 보급 확대 위해 금융지원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  2020-02-26 15:23:2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하나은행이 제주도에 전기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제주도와 손잡고 금융지원에 나선다.

하나은행이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 전기차 보급 확대정책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 하나은행이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 정책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제주도민이 전기차 신차를 구입할 때 ‘하나은행 EV 1Q 오토론’을 통해 최저 연 2.919%(26일 기준)의 저리 대출이 가능하며 하나카드로 결제하면 결제금액의 1.2%를 돌려받을 수 있다.

대출대상은 승용차, 승합차, 화물차(적재량 5.0톤 이하) 등의 전기차 구입 예정인 제주도민으로 도내 하나은행 영업점을 통해 1대당 최대 6천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하나은행은 제주영업본부에서 사용하고 있는 업무용 및 임직원 차량을 앞으로 전기차로 전환해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제주도의 노력에도 힘을 보태기로 했다.

문상도 하나은행 제주영업본부 지역대표는 “하나은행이 아름다운 청정 제주도를 만드는 데 조금이라도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제주도청과 협업해 탄소 없는 아름다운 제주를 만드는 데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희섭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하나은행과 협약을 계기로 제주도 전기차 보급 확대정책에 지속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더 나아가 공동으로 협력할 수 있는 사항들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포스코케미칼, 2차전지 핵심소재 생산공장 설립에 2천억 투자
·  NH투자증권, 중국 전기차산업 투자설명회 31일 유튜브로 열어
·  하나은행, 손흥민 김수현을 '투톱' 광고모델로 내세워 글로벌 공략
·  유럽 중국 자동차 환경규제 완화 움직임, 전기차 성장세 둔화할 수도
·  하나금융 "부자는 41세에 부자의 길 들어서, 사업소득을 종잣돈 삼아"
·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 무역금융펀드 손실률 예측에 시간 더 필요"
·  삼성SDI 목표주가 낮아져, "유럽 자동차공장 중단의 영향 불가피"
·  한국전력 전기차 충전요금 정상화에 민간사업자 철수하겠다 볼멘 소리
·  하나은행 우아한형제들과 신용평가모형 개발, 지성규 "소상공인 지원"
·  하나은행, 온라인 추천 펀드의 선취수수료 5월 말까지 감면행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