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현대상선, 해운동맹 디얼라이언스와 중동노선 4월부터 서비스 협력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  2020-02-24 16:24:2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상선과 해운동맹 디얼라이언스가 아시아~중동 노선의 서비스 협력 계획을 공동발표했다.

현대상선은 4월부터 독일의 하팍로이드, 일본의 ONE, 대만의 양밍 등 디얼라이언스 회원들과 아시아~중동 노선에서 3개의 신규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 현대상선은 4월부터 독일의 하팍로이드, 일본의 ONE, 대만의 양밍 등 디얼라이언스 회원들과 아시아~중동 노선에서 3개의 신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상선>

현대상선을 비롯한 디얼라이언스 정회원들은 이번 3개의 신규 중동 서비스를 통해 서비스 횟수 증대와 범위(coverage) 확대, 운송일수(Transit Time) 개선을 진행하기로 했다.

디얼라이언스는 중국 남부와 중동을 잇는 AG1 노선, 중국 중부와 중동을 잇는 AG2 노선, 중국 북부와 한국 및 중동을 잇는 AG3 노선을 새롭게 운영한다.

디얼라이언스는 이번 중동 서비스를 개시한 이후에도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기로 했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디얼라이언스 정회원으로 본격적 활동을 시작함에 따라 글로벌 해운시장에서 신뢰를 회복하고 비용구조 개선, 서비스 항로 다변화 등 세계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상선은 4월1일부터 디얼라이언스 정회원으로서 디얼라이언스 전체 노선 33개 중 27개 노선에서 서비스를 시작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배재훈 "HMM은 코로나19 뒤 기회 선점해 글로벌 톱 해운사로 도약"
·  현대상선 회사이름을 HMM으로 변경, 배재훈 "해운재건으로 간다"
·  [실적발표] 윈하이텍, 코아시아, 서울리거, 누리플랜
·  항공주 여행주 뛰어,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진에어 제주항공 급등
·  아시아나항공, 임원급여 60% 반납하고 모든 직원 15일 무급휴가
·  S&P "한국 올해 성장률 -0.6%, 기준금리 연말 0.5%로 인하 예상"
·  KT&G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1분기 면세점 담배 매출 부진"
·  [오늘Who] 배재훈, 현대상선 유럽노선 강화에서 흑자전환 길 찾다
·  [Who Is ?] 배재훈 현대상선 대표이사 사장
·  인천 동·미추홀에서 야권 안상수 윤상현 난타전, 민주당 남영희 기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