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한국수출입은행, 코로나19 피해 취약계층 돕기에 5천만 원 내놔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  2020-02-20 11:27:2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국수출입은행이 코로나19의 피해 긴급구호에 5천만 원을 내놓았다.

수출입은행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5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 서울 여의도 한국수출입은행 전경.

희망브리지전국재해구호협회는 수출입은행이 전달한 성금으로 영양식과 의약품, 마스크, 손세정제, 세면도구세트 등으로 구성된 ‘생필품 키트’를 구입해 영등포 쪽방촌 등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에 제공한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복지시설이 휴관하고 무료급식까지 중단되는 등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이번에 수출입은행이 제공하는 생필품 키트로 쪽방촌 거주민들의 생활안정과 감염피해 예방에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스튜디오드래곤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콘텐츠 수요 증가해 매출 늘어"
·  두산밥캣, 코로나19로 미국 생산공장 4곳의 가동을 2주간 중단
·  부광약품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진전, 유희원 장담은 아직 일러
·  에이치엘비 미국 자회사 대표 "코로나19 항체 만들 역량 있다"
·  외국언론 "코로나19 경제적 타격 역사상 최악 수준, 2~3년 지속 가능"
·  채권단에 손 더 벌려야 하는 두산중공업, 박지원 매각목록에 뭘 넣을까
·  신세계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 경기침체로 1분기 실적부진"
·  KT스카이라이프 EBS 특강 편성, "개학 연기된 학생들 위해 송출"
·  HMM 새 이름 선포식 4월1일 열기로, 배재훈 “세계 톱 브랜드 된다”
·  KT, 코로나19 지원 기부 콘서트를 올레tv와 시즌에서 무료 생중계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