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전자, 카메라 4개 달린 300달러 미만 보급형 스마트폰을 해외출시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  2020-02-18 12:14:5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전자가 뒷면에 카메라 4개가 탑재된 보급형 스마트폰을 해외시장에 출시한다.

LG전자는 보급형 스마트폰 3종을 2020년 2분기부터 중남미와 유럽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 LG K51S 제품 이미지. < LG전자 >

출고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업계에서는 300달러(약 35만 원) 미만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LG전자는 이번에 내놓은 보급형 스마트폰 3종의 뒷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등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렌즈 4개를 탑재했다.

LG K61에는 4800만 화소, LG K51S에는 3200만 화소, LG K41S에는 1300만 화소의 표준렌즈가 장착됐다. 

또 3~5cm 거리의 가까운 피사체도 촬영할 수 있는 접사렌즈도 이번 신제품 3종에 모두 탑재됐다.

인공지능(AI) 기반의 카메라가 사물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주는 기능도 포함됐다. 

LG전자는 동영상을 즐기는 소비자가 많아진 것을 감안해 신제품에 6.5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화면의 검은 테두리(베젤)을 최소화했다.

스마트폰 앞면의 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을 줄이기 위해 LG K61와 LG K51S에는 카메라 부위에 구멍이 뚫린 ‘펀치홀’ 디자인이, LG K41S에는 카메라 부분이 V자로 패인 ‘V노치’ 디자인이 적용됐다. 

최대 7.1채널의 사운드를 전달하는 ‘DTS:X 3D 입체음향’과 4천mAh의 대용량 배터리도 탑재됐다.  

이번에 출시된 신제품 3종은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일명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했다. 이 표준규격을 통과한 제품은 군사작전을 수행하기에도 충분한 내구성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는다. 

마창민 LG전자 MC상품전략그룹장 전무는 “프리미엄급 성능과 경쟁력 있는 가격을 갖춘 실속형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고객들의 선택폭을 넓힐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전자, 휘센 20돌 맞아 에어컨 구매자에 환급금 포함 혜택 제공
·  LG상사 주가 상한가 LG이노텍 10%대 LG 9%대 올라, LG주 상승
·  LG이노텍 주가 5%대 상승 LG하우시스 2%대 하락, LG그룹주 혼조
·  LG 주가 5%대 하락, LG디스플레이 LG생활건강도 4%대 떨어져
·  LG전자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TV 스마트폰 실적 전망 하향"
·  [오늘Who] LG전자 스마트폰 맡은 이연모, 1조 적자 어떻게 탈출하나
·  "LG전자 주가 상승 가능", 프리미엄 가전과 올레드TV로 실적 좋아져
·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사면 환급금과 사은품 제공
·  삼성전자 LG전자, 고효율 가전으로 미국정부의 ‘에너지스타상’ 받아
·  LG전자, 울트라기어 모니터와 노트북 새 제품으로 게이밍시장 공략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