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현대차 코로나19 여파로 울산 1공장 또 휴업, 울산 2공장도 중단 검토
차화영 기자  chy@businesspost.co.kr  |  2020-02-17 17:58:1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자동차 울산 1공장이 다시 휴업에 들어간다. 

현대차는 18∼20일 울산 1공장 가동을 멈춘다고 17일 밝혔다.
 
▲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전경.

울산 1공장에서는 벨로스터와 코나 등이 생산된다. 

현대차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중국으로부터 ‘와이어링 하니스(전선 뭉치)’ 확보에 차질을 빚으면서 5∼12일 울산 1공장 가동을 중단했다가 13일 가동을 재개했다. 

현대차는 와이어링 하니스 물량이 충분하지 않은 탓에 생산라인 가동률이 떨어져 휴업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는 울산 2공장도 21일 하루 가동을 중단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현대차의 인기 차종인 팰리세이드와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GV80이 생산된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기아차가 개발한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 레드닷 디자인상 받아
·  현대로템 주가 6%대 현대차 3%대 하락, 현대차그룹주 약세
·  현대차 주가 '외국인 매수'에도 약간 떨어져, 계열사 주가 대체로 하락
·  현대차 주가 4거래일째 올라, 그룹 계열사 주가도 대체로 강세
·  현대차 싱가포르에 모빌리티연구소 건립하기로, 서보신 “미래 테스트”
·  정의선, 현대차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해 유동성 확보 전력
·  S&P, 현대차와 계열사를 신용등급 ‘부정적 관찰대상’으로 지정
·  현대차 주가 외국인 순매수로 3%대 올라, 현대로템은 15%대 급등
·  현대차 노조 "공장가동률 높이기와 노동시간 연장 요구는 신중히 접근"
·  무디스, 현대차 기아차 이어 현대캐피탈도 신용등급 하향 검토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