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해외매체 "삼성전자 갤럭시폴드2는 디스플레이에 전면카메라 숨긴다"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20-02-17 15:13:1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의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2는 화면을 방해하는 노치나 카메라 구멍(펀치홀)이 사라질 것으로 보인다.

17일 정보기술(IT) 전문 트위터 계정 아이스유니버스(@UniverseIce)는 한국 내 출처를 인용해 삼성전자가 갤럭시폴드2에 언더디스플레이 기술을 처음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언더디스플레이 기술은 전면카메라를 디스플레이패널 아래에 배치하는 기술이다. 카메라가 패널 일부를 가리는 노치 디자인이나 구멍이 뚫린 펀치홀 디자인과 달리 디스플레이가 전체 면적을 100% 채울 수 있다.

아직 언더디스플레이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폰은 출시되지 않았다. 갤럭시폴드2가 최초의 언더디스플레이 스마트폰이 될 가능성도 있다.

아이스유니버스는 이와 관련해 “우리가 오래 기다려 온 기술”이라며 “잘가라 홀, 잘가라 노치”라고 기대를 보였다.

이날 개발자커뮤니티 XDA디벨로퍼 회원인 맥스 웨인바흐(@MaxWinebach)는 갤럭시폴드2가 갤럭시Z플립처럼 초박형유리(UTG)를 사용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갤럭시폴드2의 개발코드명은 챔프(Champ)로 알려졌다. 전작 갤럭시폴드의 개발코드명은 위너(Winner)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2를 7월에 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폴드를 9월 출시한 지 10개월 만에 후속작이 나오는 셈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외국매체 "애플 아이폰12 120㎐ 화면주사율 지원 안 해, 배터리 때문"
·  삼성전자 반도체사업에 엔비디아 ARM 인수는 어떤 영향을 줄까
·  인천도시공사, 지역 특성에 맞춘 공공임대주택 개발로 확대 서둘러
·  KB금융 윤종규 3기 깜짝인사 나오나, 지주 부사장과 은행 부행장 주목
·  차석용 LG생활건강 미국 화장품 두드려, 코로나19 진정 뒤 바라봐
·  [오늘Who] 윤종규, KB금융 '존경받는 회장'으로 남는 길 가고싶다
·  SKC 주식 매수의견 유지, “2차전지소재 동박 판매 늘고 증설 추진”
·  한국전력 우즈베키스탄 태양광발전사업 도전, 미국 실패는 반면교사
·  예스코홀딩스 그린뉴딜 반갑다, 구자철 공들인 연료전지 기회잡아
·  LG화학 목표주가 상향, “배터리 공격적 증설로 중장기 실적개선”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