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GKL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신종 코로나에도 VIP 카지노 방문 유지"
안정문 기자  question@businesspost.co.kr  |  2020-02-12 08:31:4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그랜드코리아레저(GKL) 주식이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불구하고 카지노에 방문한 중국인과 일본인 VIP의 방문으로 양호한 실적이 기대됐다.
▲ 유태열 그랜드코리아레저 사장.


성준원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2일 그랜드코리아레저 목표주가를 2만7000원,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했다.

11일 그랜드코리아레저 주가는 1만9200원에 장을 마쳤다.

성 연구원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우려에도 불구하고 중국인 및 일본인 VIP가 방문해 2월 매출은 양호할 것으로 보인다"며 "2020년에는 홀드율(카지노가 게임에서 이겨 얻은 돈의 비율)이 개선되고 VIP 드롭액(고객이 카지노에서 칩으로 바꿔 게임에 쓴 돈)도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1월 카지노 매출도 예상치를 크게 넘어 2019년 1월보다 57.2% 늘었다"며 "2019년 상반기 부진의 기저효과로 2020년 1분기에는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5.8% 늘 것"이라고 바라봤다.

성 연구원은 2020년 그랜드코리아의 배당 수익률이 3.96%인 점에도 주목해야 한다고 짚었다.

그랜드코리아레저는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5333억 원, 영업이익 1153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8.6%, 영업이익은 19.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하나투어, 코로나19 위기에 직원 80% 유급휴가 4월 실시
·  삼성SDS,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주 부진해 실적 증가세 둔화
·  CJ,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뉴욕 한인사회에 만두 1600인 분 전달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상승 '동학개미운동' 희망 언제 이뤄질까
·  경기교육감 이재정 "초중고 개학 4월20일까지 최소 2주 더 연기해야"
·  금융위 부위원장 손병두 "대기업 지원은 대주주 자구노력이 선행돼야"
·  랩지노믹스, 인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34억 규모 공급계약
·  미국 코로나19 누적 확진 30만 명 넘어서, 유럽도 증가세 이어져
·  김종인 "이번 총선은 문재인정권 3년 실정을 판단하는 선거"
·  윤석헌 "코로나19 금융지원 위해 금융사는 배당과 성과급 자제해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