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민주당, 베트남 이주여성인 원옥금을 16번째 총선인재로 영입
고우영 기자  kwyoung@businesspost.co.kr  |  2020-02-04 17:55: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더불어민주당은 4일 국회에서 영입인재 발표식을 열고 2004년부터 한국 이주 다문화가정과 이주노동자 권익 증진을 위해 활동해온 원 회장을 총선 인재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왼쪽)와 원옥금 주한베트남교민회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베트남 출신 이주여성인 원옥금 주한베트남교민회 회장을 16번째 총선 인재로 영입했다.

민주당은 4일 국회에서 영입인재 발표식을 열고 2004년부터 한국 이주 다문화가정과 이주노동자 권익 증진을 위해 활동해온 원 회장을 총선 인재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원 회장은 다문화 인권 분야 인사로서는 첫 번째 영입”이라며 “베트남 이주여성을 보듬으며 한국과 베트남 친선의 ‘왕언니’ 역할을 해온 만큼 우리 사회의 다양성을 넓혀가는 데 역량을 발휘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원 회장은 “이주민이 더 이상 낯선 이방인이 아닌 당당한 대한민국 국민으로 함께 살아가는 나라를 만들고 싶은 마음으로 정치를 시작한다”고 말했다.

원 회장은 1996년 베트남에 파견근무를 하던 한국인 남편과 결혼했다. 1997년 한국으로 이주해 1998년 한국 국적을 취득했다. 

그는 2004년 한·베트남 다문화가정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문화적 차이로 고민하는 이주여성들을 상담해준 일을 계기로 인권활동을 해왔다.

이주여성 긴급전화상담을 시작으로 이주민센터 ‘동행’ 대표와 서울외국인노동자센터 이사, 서울시 외국인주민대표자회의 인권다양성분과 위원 등을 지냈다. 2017년 회원 수 20만 명의 주한베트남교민회 회장에 올랐다. 

원 회장은 현재 3·1 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오늘Who] 구광모는 왜 지주회사 LG의 LG유플러스 지분율을 높였나
·  [오늘Who] 정의선, 코로나19 위기를 현대차 브랜드 강화의 기회로
·  [시승기] 현대차 제네시스 G80, 절제된 우아한 디자인에 편안한 주행
·  미국언론 "코로나19 확산 따른 최악의 경제상황은 아직 멀었다"
·  한영석, 현대중공업 임단협 늦더라도 노사관계 다시 세우겠다는 각오
·  풍력발전 키우는 중부발전, 네덜란드 거점으로 유럽 공략 본격화
·  [장인석 착한부동산] 용산 특별계획구역에는 아직 눈여겨 볼 곳 있다
·  삼성전자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 하향"
·  안산 상록갑 민주당 전해철 통합당 박주원, 녹지 개발방향 놓고 충돌
·  NH투자증권, SK바이오팜 상장 6월 안 끝내 주관실적 부진 만회 별러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