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현대차, 제네시스 올해 판매목표 11만6천 대로 작년보다 40% 높여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20-01-22 18:01:3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현대자동차가 22일 별도자료를 통해 발표한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올해 판매 목표.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올해 판매목표를 11만6천 대로 잡았다.

지난해 판매량보다 40% 높였다.

현대차는 22일 ‘제네시스 주요 신차 출시계획과 기대효과’라는 별도자료를 내고 올해 SUV(스포츠유틸리티 차량) 라인업 확대와 신시장 개척을 통해 제네시스 차종으로만 11만6천 대 판매를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제네시스가 지난해 세계에서 판매한 차량이 8만3275대라는 점에서 매우 공격적 목표를 세운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를 위해 3종에 불과했던 라인업을 5종까지 대폭 늘리기로 했다.

현대차는 최근 출시한 브랜드 첫 SUV GV80과 더불어 하반기 출시예정인 중형SUV GV70 투입 등으로 판매 확대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2021년에는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도 선보여 내년까지 모두 6종의 라인업을 구축하겠다는 계획도 함께 밝혔다.

현대차는 고급차시장의 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글로벌시장 조사분석기관 IHS에 따르면 올해 글로벌 고급차 산업수요는 1139만 대다. 세단 497만 대, SUV 493만 대, 친환경차 63만 대 등이다.

2024년에는 세단 522만 대, SUV 531만 대, 친환경차 118만 대 등 글로벌 고급차산업 수요가 1257만 대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차, 고성능 N 철학 담아 협업한 'N스페셜에디션 자전거' 공개
·  현대차 노사, 코로나19 비상대응체계 구축하고 지역사회 지원 뜻 모아
·  현대차 노조, 코로나19 감염 막기 위해 비상체제 들어가
·  현대차, 코로나19 국내 확산으로 공장 가동 정상화 예측도 힘들어
·  현대차, 방탄소년단의 수소캠페인 영상을 미국 타임스퀘어에서 공개
·  현대모비스, 운전석 앞유리에 주행정보 알려주는 기술로 글로벌 공략
·  현대차 제네시스 GV80, 환율 올라 미국에서 가격 경쟁력 확보 가능성
·  [오늘Who] 이원희, 제네시스 GV80으로 현대차 V자 반등 청신호 켜다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