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SK텔레콤, 클라우드게임 시범서비스의 게임과 체험고객 수 대폭 늘려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20-01-21 12:05:3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이 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제공하는 클라우드게임 ‘엑스클라우드’의 시범서비스를 확대한다.

SK텔레콤은 엑스클라우드의 게임 수를 대폭 늘리고 체험고객 수도 기존보다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 (왼쪽부터)카림 초우드리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게임 총괄 부사장, 캐서린 글룩스타인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게임 본부장,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이 20일 서울 종로구에 있는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 확대를 기념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SK텔레콤 >

엑스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게임 수는 기존 29종에서 85종으로 약 3배 늘어난다. 이 가운데 40여 종의 게임은 한국어 자막, 한국어 음성을 지원한다. 검은사막, 테라 등 한국 게임 개발사가 만든 게임도 추가된다.

두 회사는 앞으로 한국어를 지원하는 게임의 수를 계속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을 세웠다.

체험고객 수도 확대한다. 지난해 10월 선발한 시범 서비스 체험단에 선발되지 못했지만 엑스클라우드를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은 엑스클라우드 한국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2월29일까지 시범서비스 체험을 신청한 고객은 추첨을 통해 △삼성 갤럭시 스마트폰(1명) △Xbox One X(3명) △Xbox 무선 컨트롤러(200명) 등의 경품을 받을 수 있다.

엑스클라우드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게임서비스로 기기에 게임을 설치하지 않고 클라우드 서버에 접속해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SK텔레콤과 MS는 5G통신, 클라우드 플랫폼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마케팅, 서비스 품질 등 모든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카림 초우드리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게임 총괄 부사장은 “마이크로소프트-SK텔레콤 파트너십이 5G통신 기반 고품질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이번 시범 서비스 확대로 SK텔레콤과의 전방위 협력이 한층 더 중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5G통신 기반 클라우드게임이 전 세계 게임업계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 확신한다”며 “한국 게이머들이 세계 최고 수준의 웰메이드 클라우드게임을 즐기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텔레콤 새 사외이사로 김용학 김준모 합류, 모두 학계 몸담아
·  SK텔레콤 KT 인공지능 동맹 구축 경쟁, 박정호 구현모 먼저 성과낼까
·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갤럭시S20 사전예약 프로모션 '색깔 경쟁'
·  박정호 SK텔레콤 주식 1500주 매입, "추진하는 사업 성장에 자신감"
·  캐롯손해보험 '11번가'와 반품보험 내놔, 주주 SK텔레콤과 첫 협업
·  크래프톤 '테라 히어로' 3월5일 출시, 이지훈 "전투 즐거움 담았다"
·  LG유플러스, '5G통신 가입의 힘' 실감형 콘텐츠 집중 올해도 이어간다
·  [오늘Who] 박정호 'MWC 취소' 아쉬움, SK텔레콤 초협력 기회 연기
·  넥슨 넷마블, '효자' 자회사 앞세워 해외에서 활력 확보 기대품어
·  알에스오토메이션 맥스로텍, 로봇산업 육성정책에 사업확대 기회잡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