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두산퓨얼셀, 연료전지발전소 유지보수 1400억 규모 계약 맺어
강용규 기자  kyk@businesspost.co.kr  |  2020-01-20 17:16: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두산퓨얼셀이 1400억 원 규모의 연료전지발전소 유지보수계약(LTSA)을 맺었다.

두산퓨얼셀은 20일 연료전지발전소를 20년 동안 유지보수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 유수경 두산퓨얼셀 대표이사.

계약금액은 1400억 원대다.

두산퓨얼셀은 경영상 비밀유지 조건을 들어 자세한 계약금액과 계약상대는 2021년 1월20일 이후에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 계약에 따라 두산퓨얼셀은 2021년 6월15일부터 2041년 6월14일까지 24MW급 연료전지발전소 주기기의 유지보수를 맡는다.

두산퓨얼셀은 “계약기간은 발전소의 상업운전 예정일부터 20년”이라며 “실제 진행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IBK기업은행, 수소에너지 유망기업 범한퓨얼셀에 100억 투자
·  현대차 현대모비스 현대건설기계, 수소연료전지 건설기계 개발 협력
·  두산 목표주가 낮아져, “두산중공업 불확실성 해소되면 주가 반등”
·  [오늘Who] 두산퓨얼셀 출범, 유수경 기술로 포스코에너지와 정면경쟁
·  [Who Is ?]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  셀트리온 사외이사에 시민운동가도, 서정진 다양성과 투명성 원하다
·  강성부 '한진칼 이사 자격' 주주제안, 조현아 조원태 다 노린 비수인가
·  판매흥행 절실한 르노삼성차, 신차 XM3 가격 확 내려 승부
·  [오늘Who] 진양곤, 에이치엘비 인수합병으로 단일신약 한계 넘는다
·  '윤종원체제' 마지막 퍼즐, IBK기업은행 전무 놓고 김성태 최현숙 경쟁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