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문재인 영화 '천문' 관람, "능력 따라 공정하게 대우받는 사회 돼야"
안정문 기자  question@businesspost.co.kr  |  2020-01-19 17:00: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씨가 19일 오전 서울시 중구 롯데시네마에비뉴엘에서 영화 '천문'을 관람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조선시대 세종과 장영실을 다룬 영화 '천문'을 관람하고 인재가 능력에 따라 인정받는 사회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19일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문 대통령은 서울시 중구 롯데시네마에비뉴엘에서 부인 김정숙씨와 기상청 직원, 영화 제작자들과 함께 영화 '천문'을 관람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절기와 잘 맞지 않던 당시 중국력 대신 우리 절기에 가장 잘 맞는 우리 역법을 만드는 과정을 담은 뜻깊은 영화"라며 "국민들이 영화를 많이 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천문은 신분과 상관없이 실력으로 인재를 발탁해 과학과 역사를 발전시킨 세종과 관노 출신 과학자 장영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천문의 이야기처럼 실력 있는 인재가 능력에 따라 공정하게 인정받고 대우받는 사회가 중요하다는 의미를 알리고 한국적 소재로 새해 첫 100만 관객을 넘긴 작품을 응원하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석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2017년 10월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영화 '미씽, 사라진 여자'를 관람한 데 이어 2018년 1월 '1987', 2019년 6월 '기생충'을 관람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김상조 “추경 편성도 검토, 코로나19에 기존 예산 신속집행 먼저"
·  문재인, 대구 코로나19 확산에 "정부 모든 지원 아끼지 않겠다“
·  문재인, 청와대에서 봉준호 만나 "문화예술계도 기생충 불평등 존재"
·  정세균, 코로나19 지역확산 우려에 "다시 방역 고삐 죄어야 하는 상황"
·  청와대 "코로나19 극복 위한 1차 경제대책을 2월 중 내놓겠다"
·  문재인 “경제부처 협력해 코로나19 극복하고 확실한 변화 보여야”
·  17일 아침기온 전국 대부분 영하권, 20일부터 추위 풀려
·  [Who Is ?] 문재인 대통령
·  [오늘Who] 한국영화 후원자 이미경, CJ 이재현과 기생충 쾌거 나누다
·  [Who Is ?] 김성수 카카오M 대표이사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충성
(218.39.171.46)
아니 국민이 실종돼 있는데. 거서 영화를 쳐 보고 있냐? 당신이 대통령이야.
기본적으로 생각해도. 일정을 취소라도 해야지. 영화보는게 무슨 국익에 그리 상관있기에. 페이스북에는 애가탄다하고, 여서 영화를 쳐 보고 있냐. 가증한 인간ㅇ.

(2020-01-20 12:03:33)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