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이대훈. 중소기업 방문해 “NH농협은행이 실질적 지원책 마련”
김남형 기자  knh@businesspost.co.kr  |  2020-01-19 11:47: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과 장준호 국제희토류금속 대표(오른쪽)가 1월17일 경상북도 경주 국제희토류금속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자금 사정이 어려운 중소기업을 직접 찾아 애로사항을 듣는 등 현장행보를 벌였다.

NH농협은행은 이 행장이 17일 경상북도 경주 천북산업단지에 있는 국제희토류금속을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행장은 농협은행과 주거래하며 동반성장한 것을 두고 감사의 뜻을 전하며 “현장에서 청취한 기업의 고충사항을 반영해 중소기업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국제희토류금속은 열교환설비 등의 소재부품인 카본 튜브, 스테인리스 튜브 등을 제조하는 중소기업이다. NH농협은행 단독 협약기관인 이노비즈협회의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인증을 받았으며 희토류금속 등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 설 명절을 앞뒤로 운전자금 등 자금 수요가 증가하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8조 원의 설 특별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기간은 2019년 12월26일부터 2020년 2월10일까지다. 지원기간 안에 대출만기가 돌아오거나 신규자금이 필요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최대 1.5% 범위 안에서 금리 우대혜택을 제공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오늘Who] 이대훈, NH농협은행 작년 최대 순이익에도 만족 어렵다
·  NH농협은행,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금융지원
·  NH농협은행,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사원증’ 처음 선보여
·  IBK기업은행, 보유 건물에 입주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임대료 인하
·  [Who Is ?] 이대훈 NH농협은행장
·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인증 논란, 어디서부터 꼬였나
·  손병석, 한국철도 보유 부동산 개발로 부채와 적자 메우기 총력전
·  현대건설에서 일하다 죽는 일 없게 하겠다는 박동욱 각오가 반갑다
·  [오늘Who] 세계인 사로잡고 싶은 김정주, 넥슨 게임에서 서구 더 겨냥
·  케이뱅크 행장후보에 김인회 이문환 심성훈, KT 자본확충안 제시했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