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최태원, SK그룹 신입사원들과 대화에서 "공동체의 행복 추구해야"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20-01-16 16:37:4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최태원 SK그룹 회장(가운데)이 15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그룹 신입사원 교육-회장과의 대화' 행사에서 신입사원들과 함께 행복을 추구하겠다고 다짐하고 있다. < SK그룹 >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신입사원들과 직접 만나 대화하는 행사를 열었다.

SK그룹은 최 회장을 비롯한 최고경영진과 신입사원 700여 명이 15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그룹 신입사원 교육-회장과의 대화’에 참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최 회장과 함께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박성욱 SK수펙스추구협의회 ICT위원장 부회장, 서진우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인재육성위원장 사장,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적가치(SV)위원장 사장, 장동현 SK 대표이사 사장,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행사는 SK그룹의 경영철학 등을 신입사원들에게 직접 설명해주기 위한 자리로 최종현 SK그룹 선대회장이 1979년에 시작했다.

SK그룹에 따르면 대화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지난해까지 7미터였던 무대와 객석 사이 거리를 올해는 2미터로 줄였다. 최 회장과 경영진, 신입사원들은 모두 정장 대신 간편한 복장을 입고 행사에 참석했다.

최 회장과 대화는 사전 대본없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추첨 등을 통해 신입사원들이 현장에서 바로 질문하고 그 질문에 최 회장이 대답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최 회장이 자주 찾는 맛집, 감명 깊게 읽은 책, 즐겨보는 유튜브 프로그램을 소개해달라는 가벼운 질문부터 행복을 추구하는 방법론을 설명해 달라는 질문까지 다양한 질문이 나왔다.

최 회장은 “젊은 패기를 바탕으로 공동체의 행복추구를 위한 신선한 자극을 불어 넣는 실천이 SK는 물론 우리 사회 전체의 행복으로 연결될 수 있을 것”이라며 “행복추구를 위해서 여러분이 지닌 시간과 돈, 노력을 어디에 어떻게 쓰고 있는지 데이터를 뽑아보고, 측정하고, 디자인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은 환영사에서 “생활을 즐길 수 있는 사람이 결국 행복해질 수 있다”며 “여러분들이 일할 때는 일하고, 쉴 때는 충분히 즐기고, 많은 것에 관심을 두는 사람이 되면 더욱 큰 행복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최태원 SK와 SK하이닉스 작년 보수 60억, 최신원 52억 조대식 46억
·  양주 민주당 정성호 교통공약 4선 도전, 통합당 안기영 정권심판 맞서
·  큐리언트 결핵 치료기간 줄일 신약 보인다, 남기연 기술수출 영글어
·  테마섹,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보유주식 6천억어치 매각 착수
·  외국매체 "애플, 아이폰9를 4월15일 공개하고 22일 판매"
·  조용병, 신한생명 오렌지라이프 합병 배수진 치고 '하나의 신한' 앞으로
·  서울 영등포갑, 민주당 김영주 아성에 통합당으로 변신한 문병호 붙어
·  해외언론 “현대미포조선, 메탄올 추진 MR탱커 7척 3억 달러 수주”
·  AMD가 CPU 기세 무서워, 위탁생산 대만 TSMC는 삼성전자에 여유
·  [오늘Who] 유럽에서 성공한 삼성바이오에피스, 고한승 이번에는 미국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