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문재인 지지율 45.1%로 하락, ‘부동산대책’은 긍정평가 우세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  2020-01-16 10:53:2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1월 3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도 일간 변화.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과 관련한 긍정평가가 45.1%로 큰 폭으로 내렸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월 3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 조사(주중 집계)에서 응답자의 45.1%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주 주중집계보다 3.7%포인트 하락했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4.7%포인트 오른 51.2%로 집계됐다. 부정평가는 지난해 11월 3주차 이후 처음으로 50%선을 넘어섰다.

세부적으로 보수층 중도층 진보층, 30대 20대 40대 50대, 경기 인천 부산 울산 경남 대구 경북 서울 등 대부분의 계층과 지역에서 하락했다. 반면 호남에서는 큰 폭으로 상승했다.

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언급한 ‘부동산 대책’을 두고는 긍정평가가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날 리얼미터는 신년기자회견의 부동산 관련 업급을 놓고 ‘적절하다’는 응답이 49.1%,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은 41.9%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긍정평가는 지역별로 광주, 전라, 서울, 경기, 인천, 연령별로 40대, 60대 이상, 20대, 성별로 남성, 이념성향별로 진보층, 중도층, 지지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직업별로 자영업, 무직에서 다수로 나타났다.

부정평가는 대구 경북, 부산 울산 경남, 보수층, 자유한국당 지지층, 가정주부 등에서 다수로 집계됐다.

문 대통령 지지율 관련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만9954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6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포인트다.

신년 기자회견의 ‘부동산 대책’ 관련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15일 하루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9213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502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서울 종로 이낙연 55.8% 황교안 34%, 남녀 양쪽에서 이낙연 우세
·  민주당 비례대표 정당 지지율 26%, 위성정당 미래한국당은 21.1%
·  서울 종로 이낙연 47.9% 황교안 27.9%, 모든 세대에서 이낙연 우세
·  문재인 국정운영 긍정평가 50.8%, 20~40대에서 지지 높아
·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민주당 지지율 40.5% 미래통합당 33.7%, 충청과 강원에서 접전
·  문재인 지지율 47.4%로 올라, 학생과 사무직에서 지지 늘어
·  [Who Is ?] 문재인 대통령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