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유럽연합, 스마트폰 충전단자를 한 종류로 통일하는 방안 검토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2020-01-14 14:26:0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유럽연합(EU)이 스마트폰 충전단자를 한 종류로 통일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14일 IT매체 맥루머스에 따르면 유럽연합 의회는 최근 스마트폰 충전단자를 표준화하는 법안에 관해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럽연합, 스마트폰 충전단자를 한 종류로 통일하는 방안 검토
▲ 애플 자체 충전단자 '라이트닝 커넥터'.

이 법안은 소비자 편의성을 높이고 휴대용 충전기 등 전자 폐기물을 줄이는 데 목적을 둔다. 유럽연합에 따르면 매해 휴대용 충전기 5만1천 톤이 버려지고 있다.

표준 충전단자 후보에는 USB 2.0 마이크로-B, USB-C, 애플 자체 규격 ‘라이트닝 커넥터’ 등이 포함된다. USB-C는 애플을 제외한 최신 스마트폰 등에 사용되고 있다.

IT매체 폰아레나는 “애플은 2012년부터 아이폰에서 라이트닝 커넥터를 사용해 왔고 지금까지 사용자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USB-C로 교체하는 데 관심이 없었다”며 “그러나 유럽연합이 법안을 통과시키면 애플은 새 표준을 채택해야 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다만 애플은 규격 통일이 오히려 더 많은 전자 폐기물을 낳을 수 있다고 본다.

유럽연합이 2018년 말 스마트폰용 표준 충전단자를 추진했을 때 애플은 의견서를 내고 “10억 개가 넘는 애플 기기가 라이트닝 커넥터를 사용해 생산됐다”며 “새 법안으로 유례없는 전자 폐기물이 발생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인기기사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19%,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임도영 기자
삼성전자 파운드리에 기회 오나, 애플과 TSMC 반도체 동맹 균열 조짐 나병현 기자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32.8%, ‘바이든’ 58.7% ‘날리면’ 29.0%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