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롯데하이마트, 설 앞두고 협력회사에 상품대금 305억 앞당겨 지급
장은파 기자  jep@businesspost.co.kr  |  2020-01-14 11:31:5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롯데하이마트가 설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들에게 305억 원 규모의 상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

롯데하이마트는 모두 775개 중소 협력회사에 상품대금 305억 원을 예정된 지급일 보다 최대 45일 앞당겨 모두 현금으로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 사장.

롯데하이마트는 2015년 8월 이후 해마다 명절을 앞두고 상품대금을 조기지급해왔다.

문병철 롯데하이마트 상품총괄부문장은 "명절을 앞두고 협력회사들의 자금 운용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상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며 "지금까지 롯데하이마트가 협력회사들과 함께 성장해온 만큼 앞으로도 상생하며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하이마트는 협력회사와 상생하기 위해 올해 동반성장펀드 규모를 400억 원에서 500억 원으로 늘리기로 했다.

동반성장펀드는 롯데하이마트가 출연한 돈의 이자를 활용해 중소 파트너사가 대출할 때 우대금리를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조경목, SK에너지 탈황설비 기동시점 앞당겨 실적반등의 발판 마련
·  태영건설 106억 규모 현금배당 결정, 보통주 150원 우선주 155원
·  GS건설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의심 직원 음성 판정 받아
·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  롯데하이마트, 창립 20돌 맞아 온라인몰에서 가전 할인 기획전 열어
·  정동영 “집값 오른 지역 핀셋대책으로는 집값 안정화 불가능”
·  두산인프라코어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 탓에 중국에서 판매부진”
·  [오늘Who] 이영호, 반포에서 삼성물산 도시정비 화려하게 복귀하나
·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인증 논란, 어디서부터 꼬였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