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스튜디오드래곤 주가 상승 전망", 지상파 방송국으로 매출처 넓혀
박안나 기자  annapark@businesspost.co.kr  |  2020-01-14 09:10:5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스튜디오드래곤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지상파 방송국으로 매출처를 확대함에 따라 이익 안정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됐다.
 
▲ 최진희 스튜디오드래곤 대표이사.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4일 스튜디오드래곤 목표주가를 11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13일 스튜디오드래곤 주가는 8만7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 연구원은 “스튜디오드래곤은 2020년 매출 플랫폼 다각화 노력으로 실적 안정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스튜디오드래곤은 CJENM과 넷플릭스에 높은 매출 의존도를 보이고 있지만 제작 작품이 지상파 방송국에 편성되는 등 매출처를 다각화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2020년 스튜디오드래곤에 소속된 김은숙 작가의 신작인 대작 ‘더 킹: 영원의 군주’가 지상파 방송국 SBS에 편성될 것으로 알려졌다.

스튜디오드래곤은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서비스(OTT) 경쟁이 심화됨에 따라 글로벌 판매 수요처가 증가해 실적 안정성 또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됐다.

한한령 해제에 따른 중국시장 매출 재개 가능성 또한 스튜디오드래곤이 실적 호조를 보일 것이라는 기대감을 높이는 요인으로 꼽혔다.

이 연구원은 “한국과 중국의 관계 진전으로 중국시장 진출이 재개되면 중국 매출 대부분이 영업이익에 반영될 것”이라고 말했다.

스튜디오드래곤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5584억 원, 영업이익 727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댔다. 2019년 실적 추정치보다 매출은 17.96%, 영업이익은 86.72% 증가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안나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넥센타이어, 독일 iF디자인상에서 영상디자인 작품으로 본상 받아
·  콘텐츠에 더욱 힘주는 애플, 증강현실로 새 성장동력 마련 전력투구
·  [실적발표] 혜인, SBS콘텐츠허브, 엘디티, 필룩스, 심텍
·  롯데홈쇼핑, 밀레니얼세대 겨냥해 미디어커머스형 콘텐츠 강화
·  [실적발표] 대원미디어, 대유에이텍, KMH하이텍, 시그네틱스
·  [2월24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  [오늘Who] 박정호, '웨이브' 경쟁자 된 CJENM 맞설 콘텐츠 확보 절실
·  [Who Is ?] 최진희 스튜디오드래곤 대표이사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