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포스코건설, ‘핵심에서 앞서가는’ 콘셉트로 주택 브랜드 ‘더샵’ 새 단장
홍지수 기자  hjs@businesspost.co.kr  |  2020-01-13 16:45:1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재단장한 포스코건설의 더샵 적용 예시.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핵심에서 앞서간다’는 콘셉트로 재단장한 아파트 브랜드 ‘더샵’을 선보였다.

포스코건설은 13일 보도자료를 내고 2020년 새로운 10년을 맞이해 더샵3.0시대를 열겠다는 의지를 담아 아파트 브랜드 더샵을 재단장했다고 밝혔다. 2002년 더샵을 출시한 뒤 2번째이자 2010년 이후 11년 만이다. 

포스코건설은 새로운 더샵에 ‘핵심에서 앞서가는(Advance in Core)’이라는 가치를 담았다. 신뢰할 수 있는 안전, 강화된 편의, 안락한 휴식, 세련된 디자인을 4대 지향가치로 삼고 이에 충실하고자 했다.  

더샵의 새로운 심벌(#)은 가로획과 세로획이 교차하는 구조를 형상화해 강인함과 견고함을 강조했다. 영어 대문자와 소문자를 섞어 썼던 로고(The Sharp)는 모두 대문자(THE SHARP)로 바꿔 가독성을 높였다. 

색상은 기존 블루 바이올렛(Blue Violet)에서 프러시안 블루(Prussian Blue)로 변경했다. 프러시안 블루는 철의 화학반응 과정에서 볼 수 있는 색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고 포스코건설 측은 설명했다.

포스코건설은 새롭게 단장한 더샵을 올해 신규분양 단지부터 차례대로 적용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더샵은 지난 18년 동안 고객의 사랑으로 성장해온 브랜드”라며 “고객의 신뢰를 받는 100년 브랜드를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포스코건설, 건설현장에 스마트 안전관리시스템 구축해 사고 예방  
·  현대건설 대우건설, 코로나19 탓에 이라크에서 추가 수주 놓칠까 긴장
·  문종구 삼표시멘트 맡아 1년 만에 이익 회복, 올해도 업황과 싸운다
·  코오롱글로벌 위기 극복한 윤창운, 다음 임기 과제는 재무 안정화 
·  중동국가에서 한국인 입국금지 늘까, 대형건설사 불똥 튈 가능성 '촉각'
·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  [오늘Who] 이영훈, 포스코건설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출시 ‘만지작’
·  [Who Is ?]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사장
·  공모리츠시장 커져, 미래에셋대우 지분투자로 상장주관 적극 진출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 앞둔 방시혁, '제2의 방탄소년단' 숙제 풀까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