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라이나생명, 소비자 보호 앞장선 임직원 뽑아 시상
공준호 기자  junokong@businesspost.co.kr  |  2020-01-13 16:19:4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13일 열린 라이나생명 제1회 소비자보호 연도대상에서 수상자 9명과 시상자로 참여한 제이슨 새들러 시그나그룹 인터내셔널마켓 총괄사장(뒷줄 오른쪽 두 번째), 홍봉성 라이나생명 사장(뒷줄 오른쪽 세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라이나생명>
라이나생명이 소비자 보호에 앞장선 임직원을 뽑아 시상했다.

라이나생명은 13일 서울 종로구 라이나생명 본사 시그나홀에서 제 1회 소비자보호 연도대상 시상식을 열었다.

라이나생명은 고객중심경영을 실천해 소비자 보호에 기여한 임직원을 대상으로 2019년에 소비자 보호 연도대상을 만들었다.

대상 1명, 최우수상 3명, 우수상 5명으로 총 9명이 선정됐다. 대상에게는 100만 원, 최우수상에게는 50만 원, 우수상에게는 30만 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제이슨 새들러 시그나그룹 인터내셔널마켓 총괄사장이 시상했다.

수상자는 고객의 목소리 체험활동, 소비자보호 아이디어 제안, 소비자 보호 교육 이수 등의 평가항목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선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이혜은 라이나생명 품질모니터링팀 과장은 “모든 영역에서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초심을 잃지 않고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라이나생명은 민원감축 특별팀을 만들고 완전판매 모니터링 기준을 강화하는 등 소비자 보호를 위한 제도를 운영해왔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BNK부산은행, 소비자 권익 보호 실천추진반 세우고 전문가 채용
·  카드업계 점유율 싸움, '출혈경쟁' 피해 저비용 고효율 마케팅에 집중
·  생명보험사 매물 많다, 윤종규 KB금융의 푸르덴셜생명 입찰가격 신중
·  보험사 생존 위해 몸부림, 인력 줄이고 디지털로 바꾸고 해외로 나가고
·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인증 논란, 어디서부터 꼬였나
·  손병석, 한국철도 보유 부동산 개발로 부채와 적자 메우기 총력전
·  현대건설에서 일하다 죽는 일 없게 하겠다는 박동욱 각오가 반갑다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