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홈플러스, '삶음 세탁' 기능 갖춘 20만 원대 소형세탁기 내놔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20-01-12 12:00:4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홈플러스가 20만 원대 소형세탁기를 내놓는다.

홈플러스는 강서점, 안산점, 부천상동점 등 매장 45곳에서 속옷이나 수건, 아기 옷 등 부피가 작은 빨래를 따로 삶음 세탁할 수 있는 ‘파세코 미니 클린’을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 모델들이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파세코 미니 클린' 세탁기를 선보이고 있다. <홈플러스>

파세코 미니 클린은 수용량이 2.8kg인 소형 세탁기다.

제품의 크기도 가로 405mm, 세로 725mm, 높이 385mm로 작아 공간 효율성이 높다.

파세코 미니 클린은 깔끔한 흰색 본체에 블랙 글라스도어 상판으로 구성됐다. 상판에 위치한 조작부는 터치식으로 만들어졌다.

파세코 미니 클린은 아기 옷, 고온 세탁, 고온 삶음 등 모두 3가지의 삶음 기능을 탑재했다. 

특히 위생관리가 중요한 아기 옷은 크기가 큰 일반 세탁기에서 매번 고온세탁하기 번거로운 점이 있는데 파세코 미니 클린은 간편하게 삶음 세탁을 할 수 있어 아기 옷 전용 세탁기로 활용하기 좋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파세코 미니 클린은 세탁-헹굼-탈수 등 모든 과정을 20분 만에 마칠 수 있는 쾌속모드도 갖추고 있다. 쾌속모드는 운동복, 양말 등의 소량 세탁에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도 차일드락 기능을 통해 안전성을 높였고 부재 중에도 세탁을 할 수 있는 예약기능도 있다.

파세코 미니 클린 세탁기의 가격은 21만9천 원이다, 행사 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은 2만 원 할인을 받아 19만9천 원에 구입할 수 있다.

남태경 홈플러스 대형가전팀 바이어는 “최근 몇 년 사이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겉옷과 속옷을 구분해 세탁하는 고객들이 늘어나 세컨드 세탁기 수요가 증가했다”며 “이런 고객들의 수요를 충족하고 아기를 키우는 가정에서 아기 옷 전용 세탁기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저렴한 가격의 ‘파세코 미니 클린’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대형마트, 코로나19 사태에 의무휴업일 한시적 완화될까 '촉각'
·  온라인배송 노조 준비위, 코로나19 확산에 배송기사 안전대책 요구
·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기사들, 민주노총 산하 배송기사노조 설립 준비
·  롯데 '가신 경영'과 결별, 신동빈 롯데지주 컨트롤타워 역할 더 강화
·  쿠팡 코로나19로 전국 배송인프라 존재감 확인, 김범석 투자의 성과
·  [오늘Who] 김형, 대우건설 기업가치 키울 카드로 왜 '리츠' 골랐을까
·  [Who Is ?]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  KB증권의 라임자산운용 펀드 불완전판매 의혹 눈덩이처럼 불어나
·  현대차 새 아반떼에 고성능 N라인도 내놓는다, '국민 첫 차' 회복 의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