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삼성전자 주가 3%대 SK하이닉스 1%대 올라, 반도체 반등 기대 퍼져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20-01-09 16:37:5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주가가 큰 폭으로 올랐다.

9일 삼성전자 주가는 전날보다 1800원(3.17%) 오른 5만86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왼쪽)과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주가는 3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 기간에 주가가 5.59% 상승하며 시가총액이 무려 18조5천억 원 증가했다.

주가는 전날보다 1600원(2.82%) 오른 5만8400원으로 장을 출발했다.

장중 내내 강세를 유지하면서 상승폭을 점차 키워 52주 신고가로 장을 마감했다.

SK하이닉스 주가도 전날보다 1600원(1.64%) 오른 9만9천 원으로 거래를 마치며 2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주가는 전날보다 1500원(1.54%) 오른 9만8900원으로 장을 출발했다. 내내 강세를 유지하며 한때 9만9500원까지 올라 장중 52주 신고가를 다시 썼다.

삼성전자가 8일 시장예상을 웃도는 잠정실적을 발표하면서 반도체업종 반등을 향한 기대가 커진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2019년 4분기 7조1천억 원의 영업이익을 냈다고 밝혀 6조원 중반대의 시장 전망치를 상회했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반도체업황이 이제 막 바닥에서 움직이기 시작했다”며 “반도체는 2020년 실적 개선폭이 가장 큰 업종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삼성전자, 코로나19 영향으로 D램 생산시설 투자 줄일 수도”
·  "SK하이닉스 1분기 실적 양호, 2분기는 고객사 반도체 재고에 달려
·  삼양식품 주식 매수의견 유지, "불닭볶음면 수출 증가해 실적 늘어"
·  삼성전자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2분기부터 제품 출하량 감소"
·  외국언론 “대만 TSMC, 코로나19로 3나노급 공정 시험생산 미뤄”
·  [Who Is ?] 박재완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  화웨이 반도체에서 삼성전자와 협력 저울질, ‘적과의 동침’ 이뤄질까
·  서울바이오시스 서울반도체 주가 급등 지속, 코로나19 살균기술 부각
·  "코로나19에도 서버 무선이어폰 폴더블폰은 성장해 관련 기업은 수혜"
·  LGCNS 작년 실적 신기록, 연구개발 투자와 고용인원도 늘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