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LG이노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애플에 내년 카메라모듈 공급 늘어"
김지석 기자  jskim@businesspost.co.kr  |  2019-12-13 09:39:0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이노텍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4분기 실적이 아이폰 판매 호조에 힘입어 안정적인 데다 애플이 내년에 5G스마트폰 신규모델을 출시하면 카메라모듈 공급 증가로 실적이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 정철동 LG이노텍 대표이사 사장.

박성순 케이프투자증권 연구원은 13일 LG이노텍 목표주가를 16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LG이노텍 주식은 12일 13만4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박 연구원은 “올해 4분기 아이폰 생산물량이 예상범위 안에서 큰 변동이 없는 상황”이라며 “견조한 아이폰 판매로 4분기 광학솔루션사업부가 실적을 견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LG이노텍은 2019년 4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7300억 원, 영업이익 1522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지난해 4분기보다 매출은 12.5%, 영업이익은 46.9% 늘어나는 것이다.

LG이노텍은 2020년 상반기에도 실적 증가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박 연구원은 “내년 애플의 5G스마트폰 신규모델이 출시되면 LG이노텍의 카메라 공급이 더 증가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LG이노텍이 애플 아이패드 등에 공급하는 비행시간 거리측정(ToF) 모듈 수요가 늘 것으로 보이는 점도 주가 상승에 힘을 보탤 것으로 분석됐다.

박 연구원은 `2020년 비행시간 거리측정 모듈은 상반기 아이패드 일부 모델에 탑재하고 하반기 상위 모델에 적용될 것` 이라며 “평균 판매단가(ASP)가 상승하고 신규 5G스마트폰 출시에 따른 물량 증가로 사상 최대의 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바라봤다.

LG이노텍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8조5550억 원, 영업이익 4760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2019년 전망치보다 매출은 6.0%, 영업이익은 42.5% 증가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석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이노텍 주가 3%대 상승, LG그룹 계열사 주가는 대체로 하락세
·  LG전자 LG이노텍, 미국 비아비와 광학필터 특허침해소송 철회 합의
·  외국언론 “애플, 아이폰11 수요 늘어 TSMC에 AP 추가생산 요청”
·  외국언론 “애플 자체 팟캐스트 추진, 미디어서비스 강화전략”
·  외국매체 "아이폰12, 전작보다 얇아지고 새 색상 추가될 가능성"
·  외국언론 “삼성 갤럭시Z플립에는 1억화소 카메라 안 달릴 듯”
·  비에이치 주식 매수의견 유지, "애플 5G아이폰 출시의 수혜 커져"
·  [오늘Who] 박정호, CES에서 SK텔레콤 모빌리티 협력사 확보 분주
·  [Who Is ?]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
·  [오늘Who] IBK기업 사태 풀리나, 윤종원 출근 위해 당정도 대화 가세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