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삼성전자, 중국 시안공장에 80억 달러 추가투자해 낸드 생산 확대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19-12-12 18:11:0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10월 리커창 중국 총리가 삼성전자 시안공장을 방문해 사업장을 둘러보고 있다. <중국정부망>
삼성전자가 중국 반도체공장에 추가로 투자한다.

리커창 중국 총리가 방문해 언급한 150억 달러 투자가 공식화됐다.

12일 시안시와 중국 현지매체 등에 따르면 강봉용 삼성전자 DS부문 경영지원실장 부사장은 10일 왕하오 시안시 서기를 만나 삼성전자 시안공장에 80억 달러를 추가 투자하겠다는 뜻을 전달했다.

왕하오 서기는 삼성전자의 투자를 환영하며 “삼성전자에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기업 발전에 기여하는 도시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 부사장은 “삼성전자가 2012년 시안에 정착한 이래 시 위원회와 시 정부의 지원으로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도 차질없이 진행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중국 시안공장은 삼성전자의 유일한 해외 메모리반도체 생산기지다. 2017년 삼성전자는 낸드를 생산하는 시안2공장에 3년간 70억 달러의 1단계 투자계획을 밝혔다. 

2020년 3월 1차 투자가 마무리되면서 삼성전자는 80억 달러의 2차투자를 진행하기로 했다. 1차와 2차를 합해 150억 달러의 투자가 모두 마무리되면 시안2공장의 낸드 생산량은 월 13만 장 이상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리커창 중국 총리는 10월 삼성전자 시안공장을 방문해 삼성전자가 모두 150억 달러를 투자할 것이라며 투자 확대에 환영의 뜻을 나타낸 바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삼성전자 새 사장 전경훈 황성우 교수출신, 최윤호 박학규 재무전문가
·  삼성전자 사장단인사, 전경훈 황성우 최윤호 박학규 사장 승진
·  검찰, 삼성물산 합병 관련해 전 미래전략실 사장 장충기 조사
·  애플도 5G아이폰 하반기 출시, 삼성전자 갤럭시S20으로 기선잡기
·  삼성전자 인공지능사업 양날개, 비서 같은 빅스비와 친구 같은 네온
·  애플 구글 증강현실 경쟁 치열, 삼성전자도 가상현실에서 방향 트나
·  삼성전자, 마이크로LED 가격 낮춰 미래 디스플레이로 키울까
·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  우민호 영화 '남산의 부장들' 관객몰이, 쇼박스 '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