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핀크 신한카드와 새 카드결제서비스 준비, 권영탁 "혁신금융 노력"
윤준영 기자  junyoung@businesspost.co.kr  |  2019-12-12 18:00:3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권영탁 핀크 대표(오른쪽)와 이석창 신한카드 본부장이 12일 서울 중구 다동에 위치한 핀크 사무실에서 '체크카드 연동결제서비스 출시를 위한 업무 제휴 협약식'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핀크>
핀크가 신한카드와 손잡고 새 카드결제서비스를 출시한다.

핀크는 12일 서울 중구 다동에 있는 핀크 사무실에서 체크카드 연동결제서비스 출시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핀크 권영탁 대표이사 사장, 이석창 신한카드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핀크는 하나금융그룹과 SK텔레콤 합작회사로 다른 대형 금융회사와 업무제휴의 길이 막혀있었는데 오픈뱅킹 도입을 계기로 본격적으로 제휴관계를 늘려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회사는 카드결제 서비스를 위해 기술 제휴를 맺고 공동 마케팅을 벌이기로 했다.

​권 대표는 “오픈뱅킹은 은행 간 디지털 장벽은 물론 금융기관 내 두꺼웠던 협업 한계의 벽까지 허물었다"며 ”그 첫 제휴의 시작을 신한카드와 함께할 수 있어 기쁘며 앞으로도 오픈뱅킹을 등에 업고 고객 혜택을 높이는 다양한 혁신금융서비스 출시를 위해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카드업계 점유율 싸움, '출혈경쟁' 피해 저비용 고효율 마케팅에 집중
·  신한카드 중소기업 렌털중개 플랫폼,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에 뽑혀
·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  '윤종원체제' 마지막 퍼즐, IBK기업은행 전무 놓고 김성태 최현숙 경쟁
·  삼성생명 순이익 7년 만에 1조 이하, 전영묵 순이익 회복 팔 걷어붙여
·  [오늘Who]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 연임해 지주 회장후보 이어가다
·  [Who Is ?]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이사 사장
·  공모리츠시장 커져, 미래에셋대우 지분투자로 상장주관 적극 진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