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KB증권,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에 비대면 계좌 개설 서비스
윤준영 기자  junyoung@businesspost.co.kr  |  2019-12-11 11:02:5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박정림 KB증권 대표이사 사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고용기 오픈트레이드 대표이사와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KB증권>
KB증권이 크라우드펀딩 플랫폼과 손잡고 비대면 증권계좌를 제공한다.

KB증권은 10일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오픈트레이드와 비대면 계좌개설과 관련한 업무제휴를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정림 KB증권 대표이사 사장, 고용기 오픈트레이드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KB증권은 국내 대표적 증권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오픈 트레이드에 증권업계 최초로 오픈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기반의 증권계좌 개설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오픈트레이드는 현재 1만여 곳의 스타트업 정보가 등록돼있고 7만여 명의 개인투자자를 보유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회사다.

크라우드펀딩은 스타트업 등 초기단계 기업에 지분을 투자하는 것으로 재무나 회계 등 정량적 데이터보다 아이디어 실현 가능성이나 성장성을 바탕으로 투자여부를 결정하는 사례가 많다.

이번 협약으로 오픈트레이드 고객들은 KB증권 계좌를 통해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할 수 있다.

투자자들은 크라우드펀딩을 할 때 투자 기업이 발행하는 증권(비상장주식)을 통해 시세차익과 배당 등의 이익을 얻을 수 있으며 최대 3천만 원까지 투자금 전액의 소득공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박정림 KB증권 대표이사 사장은 “고객들에게는 새로운 투자기회를 제공하고 창의적 아이템을 보유한 스타트업에게는 자금조달의 순기능을 할 수 있는 크라우드펀딩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B증권 경영전략 워크숍 열어, 박정림 김성현 “새 10년 열어야”
·  라임자산운용 후폭풍으로 증권사 프라임브로커리지사업도 된서리
·  KB증권, 라임자산운용 펀드 부실판매 휘말려 신뢰성 추락 전전긍긍
·  대웅제약, 미국 바이오회사와 인공지능 기반 항암신약 공동연구 시작
·  미래에셋대우, 비대면계좌 개설 고객 대상 3월 말까지 이벤트
·  NH아문디자산운용, 베트남 자산운용사와 손잡고 현지 투자상품 개발
·  KB금융그룹, 서울 연신내에 자산관리 복합점포 열고 이벤트
·  [Who Is ?] 박정림 KB증권 대표이사 사장
·  [오늘Who] 박정림 김성현, KB증권 향한 지주 기대 높아 부담 눈덩이
·  [Who Is ?] 이병래 한국예탁결제원 사장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