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현대차우 현대차2우B, 자동차업종에서 배당매력 높은 주식으로 꼽혀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19-12-10 11:02: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자동차 우량주인 ‘현대차우’와 ‘현대차2우B’가 자동차업종에서 배당매력이 큰 주식으로 꼽혔다.

10일 송선재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연말 배당을 겨냥한 자동차업종 내 유망종목으로 완성차기업 가운데 현대차우와 현대차2우B를 추천주로 제시했다.
 
▲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현대자동차 사옥.

예상 배당수익률이 높다는 점이 근거로 제시됐다.

현대차 보통주의 배당수익률은 약 3.3%인데 우량주인 현대차우와 현대차2우B, 현대차3우B의 기대 배당수익률은 각각 5.6%, 5%, 5.7%로 2%포인트 이상 높다.

중간배당을 제외한 기말배당만으로도 각각 수익률 4.2%, 3.8%, 4.3%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보통주와 우선주의 괴리율이 크다는 점도 투자매력이 높은 이유로 꼽혔다.

현재 현대차 보통주는 현대차우, 현대차2우B, 현대차3우B보다 주가가 각각 39%, 32%, 40% 높다. 2015년만 해도 괴리율이 1~4% 수준이었지만 대폭 확대됐다.

현대차 보통주가 현재 주가 수준을 유지한다고 가정했을 때 앞으로 우선주 주가가 괴리율을 좁혀가면서 추가 상승할 가능성이 있다고 본 것이다.

송 연구원은 “그랜저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모델과 GV80, 아반떼, G80, 투싼 등으로 신차 라인업이 강화하고 있어 현대차 보통주와 우선주 주가가 모두 재평가될 여지가 충분하다”며 “현대차가 발행한 3종의 우선주 가운데 상대적으로 주식거래 유동성이 충분한 현대차우와 현대차2우B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차 주식 매수의견 유지, "고가 자동차 판매비중 늘어 긍정적"
·  현대차, 제네시스 올해 판매목표 11만6천 대로 작년보다 40% 높여
·  현대차 작년 매출 100조 첫 넘어서, 영업이익 7년 만에 반등 3조 회복
·  현대차, 제네시스 GV80 흥행 이어가기 위해 GV70 출시도 서두를까
·  현대차 고성능차 벨로스터N, 미국에서 '운전이 가장 재밌는 차' 뽑혀
·  현대모비스, 중국 친환경차 육성정책에 전동화 매출 늘릴 기회 더 커져
·  [오늘Who] IBK기업 사태 풀리나, 윤종원 출근 위해 당정도 대화 가세
·  대형 공공기관으로 직무급제 점차 확산, 양대 노총 반발 해소가 열쇠
·  김형, 대우건설 기업가치 높이기 위해 ‘푸르지오' 아파트 공격적 분양
·  면세점 실적 회복세에 우한 폐렴이 찬물 끼얹나, 롯데 신라 신세계 긴장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